예능

장성규 "프리선언 후 수입 얼마나 올랐냐고? 컨트롤 못할 정도"

뉴스엔 입력 2019.11.08. 20:52

JTBC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장성규가 프리선언 이후 수입에 대해 밝혔다.

11월 8일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는 KBS 2TV 새 예능프로그램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 출연진 장성규, 치타, 미주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리포터는 장성규에게 "프리선언 후 수입이 많이 들었다고 들었다"고 말을 꺼냈다.

장성규는 "맞다. 컨트롤 못 할 정도로 늘었다.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을 통해 재태크를 배우려고 한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지연주 기자]

JTBC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장성규가 프리선언 이후 수입에 대해 밝혔다.

11월 8일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는 KBS 2TV 새 예능프로그램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 출연진 장성규, 치타, 미주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장성규는 “혼후순결 잘 지키고 있는가?”라는 질문에 “혼후순결은 둘째 임신으로 깨뜨렸다”고 솔직하게 답해 좌중의 웃음을 자아냈다.

리포터는 장성규에게 “프리선언 후 수입이 많이 들었다고 들었다”고 말을 꺼냈다. 장성규는 “맞다. 컨트롤 못 할 정도로 늘었다.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을 통해 재태크를 배우려고 한다”고 밝혔다. (사진=KBS 2TV ‘연예가중계’ 캡처)

뉴스엔 지연주 play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