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SBS funE

[단독] 엑소의 귀환..11월 말 정규 6집으로 컴백

강수지 기자 입력 2019.10.29. 10:12 수정 2019.10.29. 12:18

K팝 최정상 그룹 엑소(EXO)가 내달 말 돌아온다.

29일 SBS funE 취재 결과, 엑소는 오는 11월 말 정규 6집을 발매하고 컴백한다.

엑소 멤버들은 국내외를 오가는 바쁜 일정 가운데에서도 틈틈이 컴백을 준비해왔다는 다수 가요계 관계자들의 전언이다.

엑소는 지난 7월부터 월드투어 콘서트 '엑소 플래닛 #5 - 익스플로레이션(EXO PLANET #5 - EXplOration)'으로 전 세계 팬들을 만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미지

[SBS funE | 강수지 기자] K팝 최정상 그룹 엑소(EXO)가 내달 말 돌아온다.

29일 SBS funE 취재 결과, 엑소는 오는 11월 말 정규 6집을 발매하고 컴백한다. 지난해 11월 초 발매한 정규 5집 '돈트 메스 업 마이 템포(DON'T MESS UP MY TEMPO)' 이후 약 1년 만의 새 정규앨범 발표다.

다만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시우민과 디오는 아쉽게도 이번 앨범 활동에 함께하지 못하게 됐다.

엑소 멤버들은 국내외를 오가는 바쁜 일정 가운데에서도 틈틈이 컴백을 준비해왔다는 다수 가요계 관계자들의 전언이다.

엑소는 지난 7월부터 월드투어 콘서트 '엑소 플래닛 #5 - 익스플로레이션(EXO PLANET #5 - EXplOration)'으로 전 세계 팬들을 만나고 있다. 멤버 첸은 이달 두 번째 미니앨범 '사랑하는 그대에게'로 또 한 번 솔로 뮤지션으로서의 저력을 보여줬다.

특히 멤버 백현과 카이는 SM엔터테인먼트의 연합팀 슈퍼엠(SuperM)에 합류, 이달 초 성공적인 글로벌 재데뷔를 마쳤다.

슈퍼엠은 첫 앨범으로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 '빌보드 200'에서 1위에 오르는 등 유의미한 성과를 이뤄냈다. 오는 11월부터는 북미 주요 도시에서 '위 아 더 퓨처 라이브(We Are The Future Live)'라는 이름으로 라이브 공연을 개최, 현지 팬들과 소통할 계획이다.

이처럼 엑소 멤버들이 글로벌 무대에서 다채로운 활약을 펼치며 얻은 깊어진 내공과 음악적인 성숙이 새 앨범에 고스란히 투영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bijou_822@naver.com, joy822@partner.sbs.co.kr

[SBS FunE 관련기사]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