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뉴스엔

에릭남, 11월 첫 영어 앨범 발표..글로벌 시장 도전장(공식)

뉴스엔 입력 2019. 10. 23. 11:13

기사 도구 모음

가수 에릭남이 데뷔 첫 영어 앨범을 발표한다.

소속사 측은 10월 23일 "가수 에릭남이 전곡이 영문으로 채워진 영어 앨범을 발표하고 글로벌 시장 도전에 나선다. 30일 선공개곡 'Love Die Young'을 시작으로, 11월 중 데뷔 첫 영어 앨범을 전세계 동시에 발표할 계획이다. 에릭남의 본격적인 글로벌 진출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에릭남은 무궁무진한 글로벌 역량을 기반으로 11월 첫 영어 앨범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해외 활동을 시작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황혜진 기자]

가수 에릭남이 데뷔 첫 영어 앨범을 발표한다.

소속사 측은 10월 23일 "가수 에릭남이 전곡이 영문으로 채워진 영어 앨범을 발표하고 글로벌 시장 도전에 나선다. 30일 선공개곡 'Love Die Young'을 시작으로, 11월 중 데뷔 첫 영어 앨범을 전세계 동시에 발표할 계획이다. 에릭남의 본격적인 글로벌 진출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에릭남은 데뷔 후 첫 영어 앨범을 정식으로 발표하고, 글로벌 아티스트로서 새로운 도약을 시작하게 됐다.

에릭남은 그동안 미국의 싱어송라이터 듀오 루트(Loote), 세계적 R&B 뮤지션 갈란트(Gallant), 그리고 팀발랜드(Timbaland), 라우브(Lauv) 등 해외 유명 가수들과의 콜라보레이션 곡을 발표하며, 글로벌 아티스트로서의 잠재력을 드러냈다.

에릭남은 영화 '몬스터호텔 3' OST '플로트 (FLOAT)'의 프로듀싱 및 가창에 참여했고, 이 곡은 영화의 엔딩 부분에 삽입돼 전세계적으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지난해 북미 15개 도시 투어, 올해 3월 호주 투어를 성공적으로 끝낸 데 이어 6월에는 포르투갈을 시작으로 스페인, 이탈리아, 독일, 프랑스, 영국 등 유럽 10개국 투어를 성료하며, 해외 팬들로부터 호평을 얻은 바 있다.

에릭남은 무궁무진한 글로벌 역량을 기반으로 11월 첫 영어 앨범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해외 활동을 시작한다. 11월 정식 앨범 발표에 앞서 30일 'Love Die Young' 선공개를 시작으로, 첫 영어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일 예정이다.

에릭남은 최근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 2019' 무대에서 영어곡 'Love Die Young'을 최초 공개, 무대 영상이 SNS로 빠르게 확산되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으며 글로벌 진출에 청신호를 켰다.

(사진=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