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나혼자산다' 허지웅 "결혼하고 파, 2세도 가지고 싶다" 고백

정유나 입력 2019.10.19. 00:37

'나혼자산다' 허지웅이 결혼하고 싶다고 고백했다.

18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허지웅과 노브레인 이성우의 일상이 공개됐다.

큰 병을 이겨낸 뒤 '나혼자산다'를 통해 첫 모습을 드러낸 허지웅은 이날 변화된 일상을 공개했다.

허지웅은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다양한 운동을 하고 영양제와 밥을 잘 챙겨먹으며 정기적으로 병원에도 방문, 이전과는 확 달라진 건강해진 일상을 보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나혼자산다' 허지웅이 결혼하고 싶다고 고백했다.

18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허지웅과 노브레인 이성우의 일상이 공개됐다.

허지웅은 지난해 12월 혈액암의 일종인 악성림프종을 진단받아 방송활동을 중단했다. 이후 치료에 전념하던 허지웅은 지난 5월 항암 치료가 끝난 사실을 밝혔다.

큰 병을 이겨낸 뒤 '나혼자산다'를 통해 첫 모습을 드러낸 허지웅은 이날 변화된 일상을 공개했다. 1년만에 출연한 허지웅은 "저 살았다. 건강하게 잘 돌아왔다. 여러분들이 응원해주셔서 많은 힘이 됐다"고 인사했다.

허지웅은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다양한 운동을 하고 영양제와 밥을 잘 챙겨먹으며 정기적으로 병원에도 방문, 이전과는 확 달라진 건강해진 일상을 보냈다.

특히 이날 허지웅은 결혼에 대한 계획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결혼하고 싶다. 병원에 있을때 결혼하고 2세도 가져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고백했다.

jyn2011@sportschosun.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