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bnt뉴스

SBS 퇴사한 '열혈사제' 이명우 PD..'편의점 샛별이', 너로 정했어

입력 2019. 10. 15. 11:35

기사 도구 모음

'편의점 샛별이'가 이명우 PD 손으로 재탄생된다.

태원엔터테인먼트 측은 금일(15일), "이명우 PD가 SBS 퇴사 후 첫 작품으로 '편의점 샛별이(가제)'의 연출을 확정했다"고 소식을 전했다.

이 가운데 이명우 PD가 연출을 확정하며 '생활 밀착형 로맨틱 액션 코미디'로 재탄생할 드라마의 기대를 높인다.

 이 가운데 차기작이자 SBS 퇴사 후 첫 연출작으로 '편의점 샛별이'를 확정해 기대와 신뢰를 동시에 높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연예팀] ‘편의점 샛별이’가 이명우 PD 손으로 재탄생된다.

태원엔터테인먼트 측은 금일(15일), “이명우 PD가 SBS 퇴사 후 첫 작품으로 ‘편의점 샛별이(가제)’의 연출을 확정했다”고 소식을 전했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편의점 샛별이’는 4차원 순수 악녀 알바생과 허당끼 넘치는 훈남 점장이 편의점을 무대로 펼치는 24시간 예측불허 로맨틱 코미디. 원작 웹툰은 유료 웹툰 사상 한 달이라는 기간 동안 조회수 500만 뷰를 달성하며 이례적인 기록을 세웠고, 누적 조회 수 5700만 뷰, 구독 수 4000만 명을 돌파하며 인기를 모은 바 있다. 이 가운데 이명우 PD가 연출을 확정하며 ‘생활 밀착형 로맨틱 액션 코미디’로 재탄생할 드라마의 기대를 높인다.
 
이명우 PD는 ‘너희들은 포위됐다’ ‘펀치’ ‘귓속말’ 등 로맨스, 범죄, 액션, 멜로까지 폭넓은 연출 스펙트럼을 선보이며 작품성과 대중성을 동시에 거머쥔 연출자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2019년 방영한 ‘열혈사제’에서는 가상의 도시 ‘구담시’를 배경으로 살인사건을 수사하는 다혈질의 가톨릭 사제와 허당 형사라는 개성 있는 캐릭터와 독보적인 코믹 액션 장르의 연출로 입지를 다졌다.
 
이 가운데 차기작이자 SBS 퇴사 후 첫 연출작으로 ‘편의점 샛별이’를 확정해 기대와 신뢰를 동시에 높인다. 반전 매력을 가진 통통 튀는 캐릭터와 편의점을 무대로 한 생활 밀착형 에피소드, 알바생과 점장의 발칙한 러브스토리에 코믹 액션 장르를 더해 ‘열혈사제’에 이어 다시 한번 코미디 히트작 메이커로서의 면모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제작은 태원엔터테인먼트가 맡는다. 10월 말부터 캐스팅을 시작해 2020년 가을 방송 예정이다.(사진: 태원엔터테인먼트, 웹툰 ‘편의점 샛별이’)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