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최준용, 15살 연하 연인과 재혼 소감 "보란 듯이 잘 살겠다" [★해시태그]

김현정 입력 2019.10.15. 08:21

배우 최준용이 결혼 소감을 전했다.

최준용은 15일 인스타그램에 "송구스럽게도 많은 분들께서 축하를 해주셨네요. 정말로 몸 둘 바를 모르게 감사드립니다. 걱정과 우려를 하시는 분들도 더러 계신 듯하지만 보란 듯이 잘 살겠다"라고 적었다.

최준용은 최근 MBN '동치미'에 출연해 15살 연하의 신부와 재혼했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최준용은 앞서 "무사히 잘 치뤘네. 눈물 수고했다. 왕림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아내와 함께 한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최준용이 결혼 소감을 전했다.

최준용은 15일 인스타그램에 "송구스럽게도 많은 분들께서 축하를 해주셨네요. 정말로 몸 둘 바를 모르게 감사드립니다. 걱정과 우려를 하시는 분들도 더러 계신 듯하지만 보란 듯이 잘 살겠다"라고 적었다.

최준용은 최근 MBN '동치미'에 출연해 15살 연하의 신부와 재혼했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최준용은 앞서 "무사히 잘 치뤘네. 눈물 수고했다. 왕림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아내와 함께 한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공개된 사진 속 최준용은 아내를 바라보며 웃고 있는 모습이다. 최준용 아내는 환하게 미소 짓고 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최준용 인스타그램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