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RE:TV] '삼시세끼' 박서준, 명란 파스타→감바스까지..요리도 뚝딱

박하나 기자 입력 2019.10.12. 06:30

박서준이 '삼시세끼 산촌 편'에서 요리를 선보였다.

지난 11일 오후에 방송된 tvN '삼시세끼 산촌 편'(연출 나영석, 양슬기)에서는 배우 박서준의 산촌 레스토랑 오픈기가 그려졌다.

박서준은 산촌에 방문하면서 파스타를 비롯한 요리 재료들을 준비해왔었다.

박서준의 저녁 요리를 기대하는 세끼 식구들에 박서준은 "갑자기 부담되네"라며 당황해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N '삼시세끼 산촌 편'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박서준이 '삼시세끼 산촌 편'에서 요리를 선보였다.

지난 11일 오후에 방송된 tvN '삼시세끼 산촌 편'(연출 나영석, 양슬기)에서는 배우 박서준의 산촌 레스토랑 오픈기가 그려졌다.

박서준은 산촌에 방문하면서 파스타를 비롯한 요리 재료들을 준비해왔었다. 세끼 식구들의 끈질긴 설득 끝에 제작진은 "과하지 않은 선에서"라며 허락했다.

박서준의 저녁 요리를 기대하는 세끼 식구들에 박서준은 "갑자기 부담되네"라며 당황해했다. 이에 염정아가 "다 같이 하면 돼"라며 박서준을 격려했다.

요리를 시작한 박서준을 돕기 위해 세끼 식구들은 질문을 쏟아냈다. 박서준은 '윤식당'에서 보조만 했었는데 셰프로 승진이 된 것에 당황했다.

박서준은 "최현석 셰프님 거 봤다"며 포도주스만 졸여 만드는 스테이크 소스 레시피를 공개했다. 이어 박서준은 스테이크용 고기에 밑간을 하고 올리브유를 발라 고기를 준비했다.

박서준의 리드로 곁들일 채소 구이, 매시트 포테이토를 위한 감자 삶기가 시작됐다. 박서준은 삶은 파스타 면으로 명란 파스타를 만들었고, 염정아가 박서준이 준비해둔 스테이크를 구웠다. 이어 멤버들도 함께 요리를 도왔다.

박서준은 방대한 파스타 양에 고봉으로 파스타를 쌓아 올렸다. 박서준은 "취사병 아니에요?"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이어 멤버들의 취향대로 구워진 스테이크도 완성됐다.

평소 산촌에서 맛본 적 없던 메뉴들에 멤버들의 극찬이 이어졌다. 특히 포도주스만으로 만든 스테이크 소스가 인기를 끌었다.

박서준의 일명 '고봉 파스타'의 비주얼에 모두 웃었다. 염정아는 맛있어하며 특히 윤세아가 좋아할 맛이라고 했다. 윤세아는 파스타를 맛보며 "명란이 부서져서 치즈가루 같아"며 놀라워했다. 또, 눈사람 모양으로 만들어진 매시트 포테이토에 윤세아는 "어머 이거 어떻게 먹니 아까워서"라며 걱정하다가도 한 입가득 먹으며 웃음을 안겼다.

박서준은 즐거워하는 염정아에게 "선배님이 이렇게 흥이 많으신 줄 몰랐다"며 웃었다. 이어 멤버들은 구운 토마토에 빠져 너도나도 토마토를 맛보기 시작했다. 이어 박서준이 햄버거를 만들어 먹을 것을 추천했다. 장을 볼 때 사온 모닝빵으로 멤버들은 햄버거를 만들어 먹기도 했다.

윤세아는 "소담이랑 나랑 김치 있어야 먹는데 없이도 먹잖아"며 박서준의 요리에 칭찬했다.

근사한 만찬 이후에도 박서준은 멤버들을 위한 특별 야식 '감바스'까지 선보이며 참일꾼에 이어 메인 셰프의 면모도 보이며 매력을 발산했다.

한편, tvN '삼시세끼 산촌 편'은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