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심진화, 시험관 시술 심경 전해 "난임 부부 고충 안다" [전문]

장지민 입력 2019.09.28. 05:34

개그우먼 심진화가 채널A '아빠본색'을 통해 남편 김원효와 시험관 시술을 결정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심진화는 27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방송 예고) 기사가 나갔네요. 많은 분이 댓글 써주셨는데 대부분이 시험관 시술 경험하신 분들이네요. 다 읽어보고 너무 감사해서 눈물이 났습니다. 그리고 저도 그 마음 완전히 알겠어요. 해보니. 정말 시험관 시술하신 세상의 모든 분이 성공하셨음 좋겠단 마음 뿐이었어요. 나도 나지만, 우리 모두 진심으로 간절합니다. 다들 힘내시길"이라고 적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빠본색' 심진화 김원효, 시험관 시술 결정 공개
심진화, SNS 통해 난임 부부 고충 공감하며 응원 실어
심진화 시험관 시술 / 사진 = '아빠본색' 제공

개그우먼 심진화가 채널A '아빠본색'을 통해 남편 김원효와 시험관 시술을 결정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심진화는 27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방송 예고) 기사가 나갔네요. 많은 분이 댓글 써주셨는데 대부분이 시험관 시술 경험하신 분들이네요. 다 읽어보고 너무 감사해서 눈물이 났습니다. 그리고 저도 그 마음 완전히 알겠어요. 해보니. 정말 시험관 시술하신 세상의 모든 분이 성공하셨음 좋겠단 마음 뿐이었어요. 나도 나지만, 우리 모두 진심으로 간절합니다. 다들 힘내시길"이라고 적었다.

이어 "(다들) 대단하세요. 저는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데 실패할 수도 있는. 그래서 부부만이 알면 될 일을 TV에 나와서까지 하게 된 데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었어요. 결혼한 지 만 8년 하고 오늘이 3일째인데 그간 정말 많은 분이 '왜 아이 안 가지냐'고 거의 매일 들은 것 같아요. 또 한의원 명함만 수없이 받고 좋다는 어디어디… 기타 등등"이라고 썼다.

심진화는 "이제 8년이나 되니 앞에서는 이야기 못 하고 뒤에서 이야기하시더라고요. 그래서 그냥 제가 앞으로 나왔습니다. 제 직업상 어쩔 수 없으니까"라며 "해보니 인공 수정과는 차원이 다른 고통에 힘도 들지만 그래도 간절하게 아이를 원하는 마음으로 좋은 결과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난임 부부들 힘내세요"라고 전했다.

한편, '아빠본색' 제작진은 아이를 갖기 위해 노력했음에도 잘 생기지 않아 결국 시험관 시술을 결정하는 김원효·심진화 부부 모습이 담긴 방송 예고 자료를 내놨다. 

▼ 이하 심진화 SNS 전문

기사가 나갔네요. 많은분들이 댓글 써주셨는데 대부분이 시험관 시술 경험하신분들이세요 다 읽어보고 너무 감사해서 눈물이났습니다. 그리고...저도 그마음 완전 알겠어요. 해보니... 정말.. 정말정말 시험관시술하신 세상의 모든분들이 성공하셨음 좋겠단 맘 뿐이었어요. 나도 나지만.. 우리 모두.... 진심 간절하게 그렇습니다. 다들 힘내시길.. 그리고 대단하세요. 저는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데...실패할수도 있는.. 그래서 부부만이 알면 될 일을 티비에 나와서까지 하게된데는 여러가지 이유가 있었어요. .

결혼한지 만8년하고 오늘이 3일째인데 그간 정말 많은분들이 왜 아이 안가지냐고 거의 매일 들은것같아요. 또 한의원 명함만 수없이 받고 좋다는 어디어디.. 기타 등등... 얘기로 하지말고 이제 티비보시라고~^^;; 이제 8년이나되니 앞에선 얘기 못하고 뒤에서 얘기하시더라고요. 그래서 그냥 제가 앞으로 나왔습니다. 저희 직업상 어쩔수없으니까~^^

해보니 인공수정과는 차원이다른 고통에 힘도들지만 그래도 간절하게 아이를 원하는 마음으로 좋은결과를 기다리며 힘이납니다.

난임부부들 힘내세요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국경제 &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