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포토]이병헌X전도연, 韓 대표 배우의 카리스마..남다른 클라스

최진실 입력 2019.09.19. 10:45

배우 이병헌과 전도연이 대배우의 카리스마를 자랑했다.

한국영화 100년을 기념해 명실공히 한국 영화를 대표하는 두 배우가 커버의 주인공이 된 것.

한편 올해 상반기에 개봉한 영화 '생일'에 이어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개봉을 앞두고 전도연은 배우라는 직업에 대해 시간이 지날수록 애정이 점점 커진다고 답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배우 이병헌과 전도연이 대배우의 카리스마를 자랑했다.
이병헌과 전도연이 부산국제영화제 공식매거진 마리끌레르 부산국제영화제 특별판 커버를 장식했다. 한국영화 100년을 기념해 명실공히 한국 영화를 대표하는 두 배우가 커버의 주인공이 된 것.
최근 영화 ‘비상선언’의 캐스팅을 확정 짓고 두 편의 영화 ‘남산의 부장들’과 ‘백두산’ 개봉을 기다리고 있는 이병헌은 자신이 맡은 인물에 대해 끊임없이 객관적이 되려고 노력하고 이야기책을 읽듯이 캐릭터를 파악한다며 작품을 대하는 그만의 진지한 자세를 언급했다.
또한 연기할 때 기쁨의 순간과 고통의 순간이 모여 자신을 움직이게 하는 원동력이 된다며 변함없는 연기에 대한 열정을 드러냈다.
한편 올해 상반기에 개봉한 영화 ‘생일’에 이어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개봉을 앞두고 전도연은 배우라는 직업에 대해 시간이 지날수록 애정이 점점 커진다고 답했다.
여전히 감독과 작품의 영향을 받아 이전과 다른 모습을 찾아내고 싶다는 전도연은 지금까지 해온 일들에 대한 평가 보다 앞으로 해내야 하는 것에 대한 생각을 더 많이 한다며 스스로를 응원하면서 좋은 작품을 끊임없이 하고 싶다는 포부를 말했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마리끌레르 제공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