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구혜선, 안재현과 파경 위기 속 '나는 너의 반려동물' 출간

김주리 입력 2019.09.16. 22:43

배우 안재현(32)과 파경 위기에 놓인 구혜선(35)이 힘든 상황에서도 위로를 준 반려동물을 소재로 한 에세이집을 펴냈다.

다음 달 1일 출간 예정인 '나는 너의 반려동물'은 여섯 마리 반려동물에 대한 깊은 애정을 담아 구혜선이 쓴 글과 사진 모음집이다.

배우이자 영화감독, 작가 등 여러 방면에서 활약 중인 구혜선은 최근 남편 안재현이 이혼 의사를 밝히면서 소송에 들어간 상황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국경제TV 김주리 기자]

배우 안재현(32)과 파경 위기에 놓인 구혜선(35)이 힘든 상황에서도 위로를 준 반려동물을 소재로 한 에세이집을 펴냈다.

다음 달 1일 출간 예정인 '나는 너의 반려동물'은 여섯 마리 반려동물에 대한 깊은 애정을 담아 구혜선이 쓴 글과 사진 모음집이다.

이 책은 개 감자, 순대, 군밤과 고양이 쌈, 망고, 안주와 함께 살아가는 구혜선이 느낀 일상 속 소중한 순간을 담았다. 책에 수록된 60편 에세이는 노래 가사처럼 짧다.

"너의 십 년이 나의 백 년이 된다 해도/내 모든 시간을 너에게 쓰고 싶어/너의 마지막을 지키고 싶어"

"필요해요/나의 동물들을 묻을 수 있는 작은 무덤과/그들의 곁을 지킬 수 있는 작은 공간이/필요해요/영원히 그들을 그리워할 수 있는 곳이"

오랜 시간 동물과 함께해온 사람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만한 감정을 이야기한다. 위안, 돌봄, 공존, 노환, 죽음 등에 대한 이야기가 구혜선 특유의 담담하면서도 솔직한 문체로 쓰였다.

배우이자 영화감독, 작가 등 여러 방면에서 활약 중인 구혜선은 최근 남편 안재현이 이혼 의사를 밝히면서 소송에 들어간 상황이다.

그는 소장이 접수된 후에는 활발하게 운영하던 인스타그램 등 소셜 미디어 활동도 중단한 채 작품 활동만 이어가고 있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