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아이콘택트' 스페셜 MC 써니 "멤버 티파니, 눈으로 말할 수 있다"

김준석 입력 2019.09.16. 11:10

16일 방송되는 채널A '침묵 예능-아이콘택트'(이하 '아이콘택트')에 스페셜 MC 소녀시대 써니가 출연해 멤버 티파니와의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장위안의 마음에 폭풍공감한 MC 써니는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에서 멤버 티파니의 모습을 보며 눈으로도 말을 할 수 있겠다고 처음 느꼈다"며 티파니와의 일화를 공개한다.

이어 두 번째 이야기에는 스님과 수녀님의 종교를 초월한 눈맞춤이 공개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16일 방송되는 채널A '침묵 예능-아이콘택트'(이하 '아이콘택트')에 스페셜 MC 소녀시대 써니가 출연해 멤버 티파니와의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이날 첫 번째 이야기에는 눈맞춤이 능숙한 이탈리아 출신 방송인 알베르토가 등장한다. 알베르토는 "눈 맞추는 게 가장 어렵다"는 중국 출신의 동료 장위안을 초대해 '눈맞춤 비법(?)'을 전수해주지만 장위안은 눈맞춤 내내 안절부절못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장위안의 마음에 폭풍공감한 MC 써니는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에서 멤버 티파니의 모습을 보며 눈으로도 말을 할 수 있겠다고 처음 느꼈다"며 티파니와의 일화를 공개한다.

이어 두 번째 이야기에는 스님과 수녀님의 종교를 초월한 눈맞춤이 공개된다. 달라도 너무 다른 취향을 가진 두 사람은 트로트 가수 '송가인'과 '홍자'로도 취향이 나뉘며 동상이몽을 보여줘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좁힐 수 없는 두 사람의 속사정(?)을 듣고 폭소한 MC 강호동은 "다큐멘터리나 영화로라도 두 분 모습을 계속 보고 싶다"라고 말한다.

스페셜 MC 써니와 함께 하는 채널A '아이콘택트'는 16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narusi@sportschosun.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