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뉴욕댁' 서민정 "음식이라도 안 먹으면 추석인지 몰라"[똑똑SNS]

손진아 입력 2019.09.12. 11:24

서민정이 뉴욕에서 맞은 추석 일상을 공유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갈비, 잡채, 나물, 애호박전 등 먹음직스러운 비주얼의 음식이 다양하게 올라온 푸짐한 추석 상차림이 눈길을 끈다.

서민정은 "모두 모두 행복하고 즐거운 추석 보내세요. 맛있는 거 많이많이 드세요"라고 추석 인사를 건넸다.

그러면서 그는 "미국에서는 이렇게 챙겨서 음식이라도 안 먹으면 추석인지 몰라요. 헤헤. 설거지 이제 시작해요~~얼른 다해놓고 댓글로 얘기 나눠요"라고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서민정이 뉴욕에서 맞은 추석 일상을 공유했다.

서민정은 12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산적꼬치와 토란국 재료를 사놓고 다 못 차려서 너무 아쉬운”이라고 털어놨다.

이어 “하루 종일 장보고 어깨가 빠질 듯 짐 들고 걸어오고 재료손질하고 요리하고 설거지 중간 중간하며 바빴지만 또 별게 없네요”라고 덧붙이며 사진을 공개했다.

서민정이 추석 상차림을 공개했다. 사진=서민정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에는 갈비, 잡채, 나물, 애호박전 등 먹음직스러운 비주얼의 음식이 다양하게 올라온 푸짐한 추석 상차림이 눈길을 끈다.

서민정은 “모두 모두 행복하고 즐거운 추석 보내세요. 맛있는 거 많이많이 드세요”라고 추석 인사를 건넸다.

그러면서 그는 “미국에서는 이렇게 챙겨서 음식이라도 안 먹으면 추석인지 몰라요. 헤헤. 설거지 이제 시작해요~~얼른 다해놓고 댓글로 얘기 나눠요”라고 전했다. jinaaa@mkculture.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