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투데이

'한끼줍쇼' 박호산, '예능야망꾼' 면모..이경규 울컥 [TV스포]

서지현 기자 입력 2019. 09. 04. 16:32

기사 도구 모음

배우 박호산이 숨겨왔던 예능감을 공개한다.

4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박호산과 공승연이 인천광역시 논현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그러나 이를 본 강호동은 "예능에 야망이 있다. 이번 '한끼줍쇼'를 기회로 생각하는 것 같다"고 일침을 가했다.

또한 박호산은 강호동에게 "내일도 '아는 형님' 같이 하는데"라며 예능야망꾼의 면모를 보여줬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끼줍쇼 박호산 / 사진=JTBC 제공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배우 박호산이 숨겨왔던 예능감을 공개한다.

4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박호산과 공승연이 인천광역시 논현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경규는 드론을 애타게 찾는 강호동에게 "방송에 드론이 없으면 어떻게 됐을까?"라며 연출가 기질을 표출했다.

이에 박호산은 "드러누웠죠"라며 맥을 끊는 멘트로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그는 특유의 넉살과 미워할 수 없는 아재 개그를 남발했다는 후문이다.

그러나 이를 본 강호동은 "예능에 야망이 있다. 이번 '한끼줍쇼'를 기회로 생각하는 것 같다"고 일침을 가했다.

또한 박호산은 강호동에게 "내일도 '아는 형님' 같이 하는데"라며 예능야망꾼의 면모를 보여줬다. 이를 본 이경규는 "출연자들이 '한끼줍쇼'에 나와서 몸을 풀고 '아는형님'에 나간다"며 "'아는 형님'은 우리 프로그램의 독"이라고 비난을 서슴지 않았다.

또한 이경규는 "강호동 네가 관리해야지"라며 형님학교의 이른바 '통'으로 알려진 강호동에게 괜히 화풀이를 해 출연진들을 폭소케 만들기도 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Copyright ⓒ stoo.com All Rights Reserved.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