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이데일리

박나래 "성형한 이유? 신봉선·박지선·오나미 때문"

김민정 입력 2019.09.04. 09:49

개그우먼 박나래가 성형수술을 감행한 이유에 대해 솔직하게 밝혔다.

박나래는 "K 본부에도 여자 라인이 있다. 그 라인은 권진영-신봉선, 그리고 나로 이어지는 K본부 인상파 라인이다"라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JTBC ‘어서 말을 해’)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 개그우먼 박나래가 성형수술을 감행한 이유에 대해 솔직하게 밝혔다.

지난 3일 방송된 JTBC ‘어서 말을 해’에서는 퀴즈를 맞춘 출연진들에게 소고기 안창살을 제공해 구워먹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박나래는 전현무의 “동기가 잘 나가서 속상한 적 있지 않냐”고 물음에 자신의 과거사를 밝혔다.

박나래는 “K 본부에도 여자 라인이 있다. 그 라인은 권진영-신봉선, 그리고 나로 이어지는 K본부 인상파 라인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담당 피디가 오디션장에서 나를 보는 순간 신봉선을 이길 ‘차세대 얼굴’이라고 평가했다”라며 “데뷔 직후 크게 성공하진 못했지만 내가 아직까지 가장 강인한 인상이니 잘 될 것이라고 생각했다. 그런데 바로 다음 해에 박지선이 들어왔다”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하지만 박나래는 “거기에 굴하지 않고 ‘난 결이 다르다. 박지선은 똑똑한 인상파지만 난 센 인상파다’라고 생각했다”라며 “근데 그다음 해에 오나미가 KBS에 입성하면서 인상파 계보를 이으려는 꿈은 물거품이 됐다. 그래서 바로 그다음 해에 얼굴을 바꿨다”고 전해 폭소를 자아냈다.

김민정 (a20302@edaily.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