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MK스포츠

이혜성 아나운서, 이렇게 귀여워도 되나요? [똑똑SNS]

김나영 입력 2019. 09. 03. 15:24

기사 도구 모음

이혜성 아나운서가 여신 미모를 자랑했다.

3일 이혜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리운 수박씨. #여름아가지마#라디오#설레는밤이혜성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혜성은 빨간색 헤드셋을 착용하고 귀여운 표정을 짓고 있다.

이혜성 아나운서는 1992년생으로 서울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이혜성 아나운서가 여신 미모를 자랑했다.

3일 이혜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리운 수박씨. #여름아가지마#라디오#설레는밤이혜성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혜성은 빨간색 헤드셋을 착용하고 귀여운 표정을 짓고 있다.

이혜성 아나운서가 여신 미모를 자랑했다. 사진=이혜성 인스타그램
이혜성 아나운서는 1992년생으로 서울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했다.

이후 그는 2016년 KBS 43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한 뒤 ‘뉴스9’, ‘생방송 아침이 좋다’, ‘스포츠9’ 등을 진행하며 다방면으로 활약 해 오고 있다.

현재 KBS Cool FM ‘설레는 밤, 이혜성입니다’를 진행중이다.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