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서울신문

송강호 이병헌, '비상선언' 출연 확정..제목만 들어도 "긴장 폭발"

이보희 입력 2019.08.29. 15:01

배우 송강호와 이병헌이 한재림 감독의 신작 '비상선언' 출연을 확정했다.

29일 '비상선언' 공동 제작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송강호와 이병헌은 항공 재난 영화 '비상선언'에 함께 출연한다.

항공 재난을 소재로 한 이번 영화는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 전개와 등장 인물들의 다채로운 캐릭터가 돋보이는 본격 항공 재난 드라마로 최근 송강호, 이병헌이 출연을 확정 짓고 본격적인 제작 준비에 들어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신문 En]

송강호 이병헌 ‘비상선언’

배우 송강호와 이병헌이 한재림 감독의 신작 ‘비상선언’ 출연을 확정했다.

29일 ‘비상선언’ 공동 제작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송강호와 이병헌은 항공 재난 영화 ‘비상선언’에 함께 출연한다.

‘비상선언’은 항공기가 재난 상황에 직면했을 때 기장의 판단으로 정상적인 운항이 불가능해 ‘무조건 착륙’을 선언하는 비상사태를 뜻하는 항공 용어다.

항공 재난을 소재로 한 이번 영화는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 전개와 등장 인물들의 다채로운 캐릭터가 돋보이는 본격 항공 재난 드라마로 최근 송강호, 이병헌이 출연을 확정 짓고 본격적인 제작 준비에 들어갔다.

송강호와 이병헌은 ‘공동경비구역 JSA’,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밀정’에 이어 네 번째로 연기 호흡을 맞춘다.

연출을 맡은 한재림 감독은 ‘연애의 목적’으로 데뷔한 후, ‘우아한 세계’, ‘관상’, ‘더 킹’을 연출했다. ‘연애의 온도’와 ‘특종: 량첸살인기’의 기획과 제작을 맡기도 했다.

‘비상선언’은 올해 프리 프로덕션을 마치고 내년 상반기에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