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조윤희X오민석, 차가운 눈빛-달달 미소

김민성 입력 2019.08.28. 15:55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조윤희, 오민석의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예감케 하는 스틸이 공개됐다.

9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주말연속극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김설아(조윤희 분), 도진우(오민석)의 강렬한 만남을 공개, 두 사람은 범상치 않은 분위기를 예고하며 예비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김민성 인턴기자]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조윤희, 오민석의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예감케 하는 스틸이 공개됐다.

9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주말연속극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김설아(조윤희 분), 도진우(오민석)의 강렬한 만남을 공개, 두 사람은 범상치 않은 분위기를 예고하며 예비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극 중 오민석은 인터마켓의 대표이자 재벌 3세 금수저인 도진우로 분한다. 도진우는 ‘미담 제조기’라는 별명에 걸맞게 대중과의 소통으로 친구 같은 오너의 바람을 일으키고 있는 젊은 기업가로 늘 화제의 중심에 서는 인물이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야망 있는 아나운서 김설아로 분한 조윤희와 금수저 유전자를 타고난 대기업 대표 도진우로 완벽 변신한 오민석의 미묘한 만남이 담겼다. 어딘가 못마땅한 듯 차가운 눈빛을 뿜어내고 있는 김설아와 그런 그녀가 사랑스럽다는 듯 달달한 미소를 짓고 있는 도진우가 대면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된 것.

특히 재벌가 사모님이 목표인 야심 가득한 김설아가 재벌 3세이자 뼛속까지 금수저인 도진우를 보고도 관심 없다는 듯 뚱한 표정을 보이는 등 순탄치 않은 인연의 시작을 알리고 있다. 이렇듯 극심한 온도차를 보이는 두 남녀 사이에 어떤 스토리가 숨겨져 있을지 예비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고조시키고 있다.

한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은 뭔가 되기 위해 애썼으나 되지 못한 보통 사람들의 인생재활극으로, 울퉁불퉁 보잘것없는 내 인생을 다시 사랑하고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아가는 ‘소확행’ 드라마다.

이처럼 심상치 않은 기류를 형성하며 이목을 끌고 있는 조윤희와 오민석의 만남은 올 가을 안방극장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만나볼 수 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HB엔터테인먼트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