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김새론X김아론X김예론, 미모의 세 자매..'축복받은 유전자'

유림 입력 2019.08.26. 10:42

배우 김새론이 두 동생 김아론, 김예론과 자매 여행을 떠났다.

김새론은 지난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매 여행♥ 비록 운전 내내 잤던 너네지만.. 즐거웠음 됐어"라며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누리꾼들은 "새론 너무 예뻐", "언제 이렇게 컸어", "어머 이뻐라", "이게 가능? 다 이쁘네", "어쩜 세 자매가 모두 예쁘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첫째 김새론을 비롯해 둘째 김아론, 셋째 김예론 자매는 모두 배우로 활동 중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유림 인턴기자]

배우 김새론이 두 동생 김아론, 김예론과 자매 여행을 떠났다.

김새론은 지난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매 여행♥ 비록 운전 내내 잤던 너네지만.. 즐거웠음 됐어"라며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세 자매는 바다를 배경으로 각자 다른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우월 유전자를 입증하듯 세 사람의 눈부신 미모가 빛난다. 또 자매 여행을 떠난 세 자매의 화기애애한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누리꾼들은 "새론 너무 예뻐", "언제 이렇게 컸어", "어머 이뻐라", "이게 가능? 다 이쁘네", "어쩜 세 자매가 모두 예쁘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첫째 김새론을 비롯해 둘째 김아론, 셋째 김예론 자매는 모두 배우로 활동 중이다.

mkpress@mkinternet.com

사진| 김새론 SNS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