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이필모♥서수연, 결혼 6개월만에 득남 "산모 아이 모두 건강"(공식입장)

뉴스엔 입력 2019.08.20. 12:25

이필모 서수연 부부가 한 아이의 부모가 됐다.

배우 이필모 소속사 측은 8월20일 뉴스엔에 "이필모 아내 서수연이 지난 8월14일 득남했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지난해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맛'을 통해 연인으로 발전한 이필모 서수연 부부는 지난 2월 결혼에 골인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아름 기자]

이필모 서수연 부부가 한 아이의 부모가 됐다.

배우 이필모 소속사 측은 8월20일 뉴스엔에 "이필모 아내 서수연이 지난 8월14일 득남했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관계자는 "산모와 아이 모두 아주 건강한 상태다"고 전했다.

지난해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맛'을 통해 연인으로 발전한 이필모 서수연 부부는 지난 2월 결혼에 골인했다. 결혼 2개월 만에 임신 소식을 알린 이들 부부는 결혼 6개월 만에 득남 소식을 전하게 됐다.

이필모는 앞서 뮤지컬 '그날들' 종료 소감과 함께 "그 동안 제 삶에도 커다란 변화가 있어서 이제 가장이자 곧 태어날 작은 필모의 아버지가 됐다. 40대의 배우로 또 한 걸음 내딛어, 언제나 책임감 있는 모습과 연기로 여러분들을 만나기 위해 더욱더 담금질하겠다"고 아내 임신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사진=서수연 인스타그램)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