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샘 해밍턴 가족, 체감온도 41도 속 나들이 "그래도 즐거워"[SNS★컷]

뉴스엔 입력 2019.08.16. 16:58

방송인 샘 해밍턴 가족의 근황이 포착됐다.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8월 16일 "오 마이 갓쉬. 체감온도 41도가 넘는 오늘 날씨에 알면 못 갔을텐데. 그래도 즐거웠어요. 아빠 엄마 감사합니다"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더위에 지친 듯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바라보는 샘 해밍턴 가족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샘 해밍턴 가족은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소희 기자]

방송인 샘 해밍턴 가족의 근황이 포착됐다.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8월 16일 "오 마이 갓쉬. 체감온도 41도가 넘는 오늘 날씨에 알면 못 갔을텐데. 그래도 즐거웠어요. 아빠 엄마 감사합니다"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더위에 지친 듯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바라보는 샘 해밍턴 가족의 모습이 담겨있다. 귀엽게 머리띠를 착용한 샘 해밍턴과 벤틀리의 모습이 시선을 뺏는다.

한편 샘 해밍턴 가족은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사진=윌리엄 인스타그램)

뉴스엔 박소희 shp6400@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