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최고의 한방' 변정수, 딸 채원과 장동민 연결 추진하는 김수미에 '충격'

이누리 입력 2019.08.13. 23:06

'최고의 한방' 변정수가 김수미의 소개팅 제안에 깜짝 놀랐다.

13일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최고의 한방'에는 김수미가 변정수와 박준금을 만나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의 결혼을 추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수미는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변정수의 딸 채원을 언급했다.

수상한 분위기를 감지한 변정수는 "우리 채원이랑 동민이랑 이어주려는 거지?"라고 물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누리 객원기자]

‘최고의 한방’ 변정수가 김수미의 소개팅 제안에 깜짝 놀랐다.

13일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최고의 한방’에는 김수미가 변정수와 박준금을 만나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의 결혼을 추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수미는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변정수의 딸 채원을 언급했다. 변정수는 “22살이야. 모델 잘 하고 있어”라고 자랑스러워했다.

잠시 고민하던 김수미는 “안되겠다..”라며 입을 떼지 못했다. 수상한 분위기를 감지한 변정수는 “우리 채원이랑 동민이랑 이어주려는 거지?”라고 물었다. 김수미는 “어. 채원이가 아까운데 만나나 볼래?”라고 전했다.

당황한 변정수는 “안되지. 어린애를 어떻게”라고 단호하게 끊어내며 “사실 나 오늘 패션이 동민 씨한테 맞춘 거야. 나 같은 여자 어때를 보여주는 거야”라고 전했다. 김수미는 “동민이가 한두 살 연상도 괜찮데”라고 말을 보탰다.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