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아내의맛' 홍현희♥제이쓴, 고층 아파트로 이사..셀프 인테리어 '감탄'

정유나 입력 2019. 08. 06. 22:53

기사 도구 모음

'아내의 맛'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고층 아파트로 이사했다.

6일 방송된 TV CHOSUN '아내의 맛'에서는 홍현희 제이쓴 부부의 이사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홍현희 제이쓴 부부의 이사 현장이 공개됐다.

큰 가구가 없었던 홍현희와 제이쓴은 셀프이사에 도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아내의 맛'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고층 아파트로 이사했다.

6일 방송된 TV CHOSUN '아내의 맛'에서는 홍현희 제이쓴 부부의 이사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홍현희 제이쓴 부부의 이사 현장이 공개됐다.

큰 가구가 없었던 홍현희와 제이쓴은 셀프이사에 도전했다. 살던 곳을 떠나며 홍현희는 "설레면서도 섭섭한 느낌이다"라며 복잡 미묘한 심정을 드러냈다.

새 집은 고층 아파트였다. 비좁았던 옛 집에는 놓을 수 없었던 정수기와 토스트기를 설치하며 두 사람은 "너무 행복하다"고 기뻐했다. 홍현희는 한층 넓어진 집에 만족감을 드러내며 "이전 집은 공간이 너무 좁아서 가족과 친구를 초대할 수 없었다. 새 집에는 지인들을 초대하고 싶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본격적으로 집 정리에 나선 홍현희는 "전셋집인데 구조 변경이 불가능하지 않냐"고 물었다. 하지만 인테리어 디자이너인 제이쓴은 셀프 인테리어로 민무늬였던 집을 대변신 시켜 놀라움을 안겼다.

jyn2011@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