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포츠서울

"잠수타서 정말 미안"..핫펠트, 신곡 모티브된 전남친 문자 공개

신혜연 입력 2019. 08. 05. 06:43 수정 2019. 08. 05. 09:55

기사 도구 모음

가수 핫펠트가 신곡의 모티브가 됐던 전 남자친구의 문자 메시지를 공개했다.

핫펠트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피 나우'의 모티브가 됐던 문자를 공개한다. 행복하겠지만 더더욱 행복하시고 어떤 씨앗이든 반드시 열매 맺는 삶 사시기를 기원한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캡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핫펠트의 전 남자친구가 보낸 문자 메시지가 담겼다.

한편 핫펠트는 1일 새 싱글 '해피 나우'를 발매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가수 핫펠트가 신곡의 모티브가 됐던 전 남자친구의 문자 메시지를 공개했다.

핫펠트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피 나우'의 모티브가 됐던 문자를 공개한다. 행복하겠지만 더더욱 행복하시고 어떤 씨앗이든 반드시 열매 맺는 삶 사시기를 기원한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캡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핫펠트의 전 남자친구가 보낸 문자 메시지가 담겼다. 메시지에는 "이렇게 내가 잠수 탄 거는 정말 사과하고 싶다. 사람 사이에 절대 하면 안 되는 행동인데 일방적으로 이런 행동한 거는 정말 미안하다"는 사과와 변명이 담겨 있다.

이어 "네가 진짜로 나 때문이 아니어도 행복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제일 많이 했다. 진심으로 내가 생각하는 거를 글이나 말로 다 표현하는 게 부족해서 내 마음을 전하고 싶은데, 그러지 못해서 만나는 동안도 그게 아쉬웠고 지금도 그러지 못해서 답답하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나도 네가 생각하는 그런 똑같은 남자들 속으로 들어가지만, 내 진심과 다르게 행동했던 적은 없다. 어떻게 끝을 내야 할진 모르겠지만 제대로 사과부터 하고 싶고 미안하다"고 했다.

앞서 핫펠트는 지난 4월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해서도 이 연애담을 전한 바 있다. 핫펜트는 "최근 상대방이 잠수를 타서 헤어졌다"며 "잠수 이별을 경험 삼아 곡 작업을 했다. 곡 제목은 '해피 나우'라는 곡인데 '너 지금 행복하니?'라는 뜻을 담았다"고 밝혔다.

한편 핫펠트는 1일 새 싱글 '해피 나우'를 발매했다. 마마무 문별이 피처링을 맡았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ㅣ 아메바컬쳐, 핫펠트 인스타그램

Copyright ⓒ 스포츠서울 & sportsseoul.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