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뉴스엔

에이핑크 오하영, 첫 단독 생일 팬미팅 "하반기 슬슬 기대해달라"

뉴스엔 입력 2019. 07. 22. 10:07

기사 도구 모음

걸그룹 에이핑크(Apink) 멤버 오하영이 첫 단독 생일 팬미팅을 성료했다.

오하영은 7월 20일 서울 올림픽홀 뮤즈라이브에서 팬미팅 '하빵그라운즈(HABBANGROUNDS)'를 열고 팬들을 만났다.

특별한 날인 생일을 기념해 열린 이날의 행사는 오하영의 첫 단독 팬미팅이자, 본인이 직접 기획해 더욱 의미가 깊었다.

오하영은 기존 예고했던 90분을 넘긴 장장 150분 가량의 첫 생일 팬미팅을 홀로 성공적으로 마쳤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김명미 기자]

걸그룹 에이핑크(Apink) 멤버 오하영이 첫 단독 생일 팬미팅을 성료했다.

오하영은 7월 20일 서울 올림픽홀 뮤즈라이브에서 팬미팅 ‘하빵그라운즈(HABBANGROUNDS)’를 열고 팬들을 만났다. 특별한 날인 생일을 기념해 열린 이날의 행사는 오하영의 첫 단독 팬미팅이자, 본인이 직접 기획해 더욱 의미가 깊었다.

전투 게임을 콘셉트로 꾸며진 무대의 막이 오르며, 훈련병으로 변신한 오하영이 군복을 입고 등장해 뜨거운 박수와 환호 아래 군대식 인사를 건넸다. 오하영은 주황색 단체복을 갖춰 입은 팬들에게 “궂은 날씨에도 와주셔서 감사합니다. 게임을 좋아하기도 하고, 원래 어릴 때 꿈이 여군이어서 이렇게 꾸며 보았습니다”라고 설명하며, 특별한 시간을 예고해 기대를 끌어올렸다.

오하영은 다양한 ‘빵아이덴티티’, ‘미션 임파서블’ 등 코너를 마련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9년차 걸그룹으로서 지난 활동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으며, 자신에 관한 퀴즈를 내며 팬들과 대화하는 중간에 에이핑크 손나은과 깜짝 통화 연결을 하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날 오하영은 단독 팬미팅인 만큼, 평소에 보기 힘든 특별한 무대를 선보이기도 했다. ‘빵그라운드 장기자랑’ 코너에서 오하영은 팬들의 신청곡인 아이유 ‘팔레트’, 볼빨간 사춘기 ‘나의 사춘기에게’, 윤하 ‘기다리다’ 등을 부르며 솔로 무대를 선보였으며, ‘빵이의 ASMR’ 시간에는 팬들과 함께 건빵과 미역국 라면 등 군대 음식을 먹으며 엉뚱한 매력을 발산했다.

팬들의 열정적인 참여 또한 눈길을 끌었다. 팬미팅 중간 등장한 대형 케이크와 함께, 팬들은 노래를 부르며 오하영의 생일을 축하했다. 팬들은 무대에 올라 노래하고 춤추며 팬미팅의 흥을 돋궜으며, 군 입대를 앞둔 팬들은 ‘ASMR’을 함께 진행하며 오하영의 사인을 받고, 포토타임을 갖는 등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팬미팅이 막바지 다다르며, 오하영은 영화 ‘알라딘’의 OST ‘Speechless’ 무대에 앞서 “세 가지 소원이 무엇이냐”는 MC의 질문에 “모든 사람들이 풍족해졌으면 좋겠고, 가족과 팬 여러분 등 제 주변 사람들이 아프지 않고 행복했으면 합니다. 마지막으로는 지니가 사람이 됐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따뜻한 마음을 전하며, 아쉬운 순간에도 유쾌함을 잃지 않았다. 더불어 하반기 계획에 대해서는 “슬슬 기대해달라”고 밝혀, 팬들의 기대를 높이며 팬미팅을 마무리 했다.

오하영은 기존 예고했던 90분을 넘긴 장장 150분 가량의 첫 생일 팬미팅을 홀로 성공적으로 마쳤다. 무대 소품까지 하나하나 손수 꾸밀 정도로 오하영의 팬사랑이 가득했던 시간이었다. 마지막까지 오하영은 팬들이 나가는 입구에서 자신이 직접 마련한 선물 세트를 팬들에게 일일이 전달하며 배웅했다.(사진=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