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섹션' 송가인, 교통사고 후 근황 "복대 뺀 채 공연 서"[결정적장면]

뉴스엔 입력 2019.07.11. 23:52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교통사고 후 근황을 공개했다.

7월 11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백령도 공연에 나선 송가인과 TV CHOSUN '미스트롯' 출신 12명의 트로트 가수들의 모습이 공개됐다.

송가인은 트로트 가수들이 리허설에 임할 때 무대 뒤에서 휴식을 취했다.

송가인은 "교통사고 후 지금은 의료용 복대를 뺀 채 공연에 서고 있다"고 한층 나아진 건강상태를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지연주 기자]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교통사고 후 근황을 공개했다.

7월 11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백령도 공연에 나선 송가인과 TV CHOSUN ‘미스트롯’ 출신 12명의 트로트 가수들의 모습이 공개됐다.

송가인은 “외진 지역에 계신 분들이 우리 콘서트에 자주 못 오신다. 그래서 우리가 직접 백령도에 오기로 계획했다”고 말했다.

송가인은 트로트 가수들이 리허설에 임할 때 무대 뒤에서 휴식을 취했다. 송가인은 “교통사고 후 지금은 의료용 복대를 뺀 채 공연에 서고 있다”고 한층 나아진 건강상태를 밝혔다. 송가인은 “리허설 때는 무대에 서지 않고 있다. 멤버들에게 미안하면 뒤에서 마이크를 잡고 노래를 부른다”고 말했다.

송가인은 “구두도 하이힐에서 낮은 굽으로 바꿨다. 허리에 무리가 안 가도록 노력 중이다”고 설명했다. 송가인은 이날 성공적으로 공연을 끝냈다.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캡처)

뉴스엔 지연주 play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시각 추천 뉴스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