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봄밤' 종영..정해인♥한지민, 결혼 약속으로 '꽉 닫힌 해피엔딩' [종합]

이이진 입력 2019.07.11. 22:11

'봄밤' 정해인과 한지민이 천천히 결혼을 준비했다.

11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봄밤' 31회·32회(최종회)에서는 유지호(정해인 분)와 이정인(한지민)이 결혼을 약속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정인은 "절대 금주. 위반시 이정인과 결혼 불가"라며 못 박았고, 유지호는 각서를 작성해 자신의 집에 걸어뒀다.

특히 유지호와 이정인은 평온한 일상 속에서 행복한 모습으로 해피엔딩을 완성시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봄밤' 정해인과 한지민이 천천히 결혼을 준비했다.

11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봄밤' 31회·32회(최종회)에서는 유지호(정해인 분)와 이정인(한지민)이 결혼을 약속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지호는 "언제부터인지는 정확히 모르겠어요. 은우가 나하고 눈을 마주치기 시작할 때쯤 되려나. 참아야만 살 수 있겠더라고. 날 통제했지. 그동안 내 생활, 행동, 말. 심지어 생각까지. 단 한 번도 그때의 일이나 은우를 낳은 여자를 떠올리지 않았다면 거짓말이야. 근데 믿기 어렵겠지만 정말 어떤 감정도 없어. 그게 서글플 때도 있었어. 취했던 날은 그날만큼은 누르고만 있지 못하겠어서"라며 사과했다.

이정인은 "은우도 그렇지만 지호 씨 자신한테도 위로하고 싶었겠지"라며 다독였고, 유지호는 "고마워요"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이정인은 "내가 고맙지. 서운했을 텐데 오히려 내 마음까지 이해해줘서"라며 사과했다.

이후 이정인은 유지호의 집으로 향했고, 한 달에 한 번만 술을 마시겠다는 내용이 적힌 각서를 받아냈다. 이정인은 "절대 금주. 위반시 이정인과 결혼 불가"라며 못 박았고, 유지호는 각서를 작성해 자신의 집에 걸어뒀다.

또 유지호는 유은우(하이안)를 데리고 이정인의 가족들을 만났다. 이태학(송승환)은 참석하지 않았지만 신형선(길해연)과 이서인(임성언), 이재인(주민경)은 유지호뿐만 아니라 유은우를 가족으로 받아들였다.

신형선은 "예상하겠지만 정인이 아빠는 갈 길이 멀어요"라며 당부했고, 유지호는 "각오하고 있습니다. 저는 얼마든지 괜찮은데 정인 씨가 힘들까 봐"라며 걱정했다. 이정인은 "잘 이겨낼 거예요. 아빠 마음 최대한 기다릴 거고 엄마가 해준 말 잘 명심하고 있어. 앞으로도 생각지도 못한 일이 생겨날 수 있고 후회하는 순간이 생길 수도 있다는 거. 근데 그래도 괜찮아. 내 옆에는 지호 씨가 있을 테니까. 지호 씨한테 다 퍼붓고 위로받으면서 다시 금방 행복해질 거야"라며 고백했다.

이정인 역시 유지호의 집으로 인사를 하러 갔다. 이정인은 "제가 지호 씨 더 좋아해요. 처음에는 저 만나주지도 않으려고 했어요. 더 취하기 전에 이것만 말씀드릴게요. 두 분 걱정 많으신 거 알아요. 근데 좀 덜 하셨으면 좋겠어요. 서로 배려하면서 예쁘게 지낼게요. 그리고 은우한테도 할 수 있는 한 최선 다할 거예요"라며 약속했고, 고숙희(김정영)는 눈물을 터트렸다.

특히 유지호와 이정인은 평온한 일상 속에서 행복한 모습으로 해피엔딩을 완성시켰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이시각 추천 뉴스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