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세계일보

수영복 화보 공개한 김미려 "둘째 출산 후 14kg 감량..비법은 깻잎"

소봄이 입력 2019. 07. 01. 15:59

기사 도구 모음

개그우먼 김미려(사진)가 14㎏을 감량한 뒤 찍은 화보가 공개된 가운데 그의 다이어트 비법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공개된 화보에서 김미려는 다이어트 성공 후 날씬해진 모습으로, 몸매가 드러나는 수영복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김미려는 1일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출연해 출산 후 다이어트 비법을 공개했다.

아울러 김미려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체중계 사진과 다이어트 계기 및 방법을 자세히 게재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개그우먼 김미려(사진)가 14㎏을 감량한 뒤 찍은 화보가 공개된 가운데 그의 다이어트 비법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김미려의 소속사 에스드림이엔티는 지난달 28일 월간지 우먼센스 7월호에 실린 김미려의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에서 김미려는 다이어트 성공 후 날씬해진 모습으로, 몸매가 드러나는 수영복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아울러 이 모습을 행복하게 바라보는 김미려의 딸 정모아양과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김미려는 1일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출연해 출산 후 다이어트 비법을 공개했다.
 
김미려는 “깻잎으로 다이어트 식단을 짰다”면서 “계속 깻잎만 먹은 건 아니고 다이어트 식단을 먹다 보면 질리기 때문에 자극적인 맛을 위해 깻잎을 조금씩 첨가해서 먹었다”고 밝혔다.
 
이에 스페셜 DJ 뮤지(본명 이용운)가 “운동을 겸해서 살이 많이 빠졌을 것”이라고 하자 김미려는 “운동은 안 했다”고 단호히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미려는 딸과 함께한 화보 촬영과 관련해 “좋은 몸매는 아니지만 둘째까지 낳고 이만큼 열심히 몸매 관리를 했다는 걸 보여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아울러 김미려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체중계 사진과 다이어트 계기 및 방법을 자세히 게재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한편 김미려는 현재 JTBC 시사교양 프로그램 ‘하우스’에서 고정 패널로 출연 중이며 ‘투 맘 쇼’라는 공연을 하고 있다. 최근에는 tvN 개그 프로그램 ‘코미디 빅리그’에서 개그맨 문세윤이 하고 있는 코너에 출연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소봄이 온라인 뉴스 기자 sby@segye.com
사진=우먼센스 제공, 김미려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갈무리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