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동아일보

"14kg 감량 비결은 깻잎"..김미려, 다이어트 비법 공개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 07. 01. 15:29 수정 2019. 07. 01. 15:46

기사 도구 모음

개그우먼 김미려가 체중 14kg을 감량한 비법으로 깻잎을 꼽았다.

공개된 화보에서 김미려는 다이어트 성공 후 슬림해진 모습으로, 몸매가 드러나는 수영복 의상을 오나벽하게 소화했다.

김미려는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다어어트를 결심하게 된 계기 및 14kg을 감량 할 수 있었던 '깻잎 다이어트'의 비법과 함께, '워킹맘 다이어터들'에 대한 조언을 함께 했다.

앞서 김미려는 깻잎 다이어트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우먼센스 제공
사진=우먼센스 제공
개그우먼 김미려가 체중 14kg을 감량한 비법으로 깻잎을 꼽았다.

김미려의 소속사 에스드림이엔티는 1일 월간지 우먼센스 7월호 김미려의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에서 김미려는 다이어트 성공 후 슬림해진 모습으로, 몸매가 드러나는 수영복 의상을 오나벽하게 소화했다.

김미려는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다어어트를 결심하게 된 계기 및 14kg을 감량 할 수 있었던 ‘깻잎 다이어트’의 비법과 함께, ‘워킹맘 다이어터들’에 대한 조언을 함께 했다.

앞서 김미려는 깻잎 다이어트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김미려는 지난달 14일 한 방송에 출연해 “둘째를 낳고 (체중이) 74kg까지 나갔다가 약 58kg으로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김미려는 “맛 위주로 가야 다이어트에 성공할 수 있다”며 “닭가슴살 샐러드만 먹다 보니 맛이 물려 어떤 채소가 있을지 생각하다 식단에 깻잎을 더하게 됐다. 깻잎순 나물을 무쳐 먹었고, 피자가 먹고 싶을 때는 치즈 대신 깻잎 가루를 뿌려 먹었다“고 밝혔다.

한편 김미려는 지난 2013년 결혼해 2014년 딸을 출산한 데 이어 지난해 12월 아들을 얻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