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팔아야 귀국' 이현우 허영지, 홈쇼핑 방송사고 위험에 멘붕[결정적장면]

뉴스엔 입력 2019.06.29. 18:24

가수 이현우, 허영지가 홈쇼핑 방송사고 위험에 멘탈붕괴를 겪었다.

6월 29일 방송된 채널A '팔아야 귀국 in 베트남'에서는 베트남 홈쇼핑에 진출한 이현우, 허영지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이현우, 허영지는 베트남 현지 쇼호스트와 함께 홈쇼핑 녹화를 시작했다.

당시를 떠올린 허영지는 "멘붕이었다"고 털어놨고 이현우는 "우리를 위해서 장소를 제공하고 시간을 내주셨는데 쇼호스트 분들에게 너무 죄송했다."고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수인 기자]

가수 이현우, 허영지가 홈쇼핑 방송사고 위험에 멘탈붕괴를 겪었다.

6월 29일 방송된 채널A '팔아야 귀국 in 베트남'에서는 베트남 홈쇼핑에 진출한 이현우, 허영지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이현우, 허영지는 베트남 현지 쇼호스트와 함께 홈쇼핑 녹화를 시작했다. 이현우는 엔진오일을 팔기 위해 오토바이에 시동을 걸었으나 시동이 걸리지 않았다. 이에 당황한 홈쇼핑 방송 제작진은 급히 광고 화면으로 넘겼다.

당시를 떠올린 허영지는 "멘붕이었다"고 털어놨고 이현우는 "우리를 위해서 장소를 제공하고 시간을 내주셨는데 쇼호스트 분들에게 너무 죄송했다."고 전했다. (사진=채널A '팔아야 귀국 in 베트남' 캡처)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