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한혜진♥기성용, 딸 시온과 제주 여행.."많이 컸네"

남재륜 입력 2019.06.25. 10:29 수정 2019.06.25. 10:33

배우 한혜진, 축구선수 기성용 부부가 딸과 함께 한 가족 여행을 공개했다.

한혜진, 기성용은 지난 24일 SNS에 "제주도 시온이를 위한 여행. 여기 저기 열심히 구경시켜 줘도 마음이 수영장에만 가 있네요. 물에 빠져 울고 불고 했는데. 엄마 아까 나 물에 빠진 거 아니고 잠수한 거야. 많이 컸다 시온이"라는 글과 사진들을 게재했다.

한혜진-기성용 가족의 화목한 모습이 훈훈함을 안긴다.

한혜진과 기성용은 지난 2013년에 결혼, 슬하에 딸 시온 양을 두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배우 한혜진, 축구선수 기성용 부부가 딸과 함께 한 가족 여행을 공개했다.

한혜진, 기성용은 지난 24일 SNS에 "제주도 시온이를 위한 여행. 여기 저기 열심히 구경시켜 줘도 마음이 수영장에만 가 있네요. 물에 빠져 울고 불고 했는데. 엄마 아까 나 물에 빠진 거 아니고 잠수한 거야. 많이 컸다 시온이"라는 글과 사진들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기성용은 딸의 손을 잡고 해변가를 걷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수영장에서 기성용이 딸을 안고 물놀이를 하고 있다. 한혜진이 딸의 손을 잡고 걷고 있는 사진도 있었다. 한혜진-기성용 가족의 화목한 모습이 훈훈함을 안긴다.

한혜진과 기성용은 지난 2013년에 결혼, 슬하에 딸 시온 양을 두고 있다.

sjr@sportschosun.com

이시각 추천 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