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티비뉴스

[단독]'2년만에 해체' 프리스틴, 일부 멤버들 결집해 재데뷔한다

장진리 기자 입력 2019.06.04. 17:47 수정 2019.06.05. 10:32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이하 플레디스)를 떠난 사실상 해체상태였던 프리스틴 멤버들이 새 출발을 준비 중이다.

4일 복수의 가요 관계자에 따르면 프리스틴 일부 멤버들은 새로운 걸그룹으로 함께 재데뷔한다.

아직 데뷔 시기는 확정되지 않았지만, 프리스틴 멤버들은 프리스틴이 아닌 새로운 걸그룹으로 팬들에게 좋은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연습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는 전언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임나영을 비롯한 프리스틴 일부 멤버들이 새로운 걸그룹으로 가요계에 재데뷔한다.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이하 플레디스)를 떠난 사실상 해체상태였던 프리스틴 멤버들이 새 출발을 준비 중이다.

4일 복수의 가요 관계자에 따르면 프리스틴 일부 멤버들은 새로운 걸그룹으로 함께 재데뷔한다.

프리스틴은 지난달 데뷔 약 2년 만에 해체했다. 결경, 예하나, 성연은 소속사 플레디스에 남았고, '프로듀스101' 시즌1을 통해 아이오아이 멤버로 활약했던 나영을 비롯해 로아, 유하, 은우, 레나, 시연, 카일라 등 7인은 지난달 24일을 끝으로 전속계약을 해지하고 회사를 떠났다.

▲ 임나영을 비롯한 프리스틴 일부 멤버들이 새로운 걸그룹으로 가요계에 재데뷔한다. 제공|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프리스틴 일부 멤버들은 플레디스를 떠나서도 함께 하기로 마음을 모았다. 이들은 신생 기획사와 전속계약을 맺고 신인 걸그룹으로 제2의 데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새로운 걸그룹에는 프리스틴 멤버들 뿐만 아니라, 연습생 생활을 거친 신선한 얼굴들도 합류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프리스틴 멤버들은 팀 해체를 발표한 이후 "새로운 시작을 기대해달라"고 당부한 바 있다. 아직 데뷔 시기는 확정되지 않았지만, 프리스틴 멤버들은 프리스틴이 아닌 새로운 걸그룹으로 팬들에게 좋은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연습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는 전언이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