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김미려 "이번달 목표 체중 58kg, '말레피센트'처럼 돼도 살 뺄 것" [★SHOT!]

심언경 입력 2019.05.28. 17:38

코미디언 김미려가 다이어트 의지를 불태웠다.

김미려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디어 살짝 억지지만 그래도 앞자리가 5대로 내려왔다! 얼마 남지 않은 이번 달 말까지 58대로 가자! 한 58.5~6?정도?"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김미려는 영화 '말레피센트'에 출연했던 안젤리나 졸리에 본인 얼굴을 합성한 사진과 자신의 몸무게를 인증하기 위한 사진 등을 공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심언경 기자] 코미디언 김미려가 다이어트 의지를 불태웠다. 

김미려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디어 살짝 억지지만 그래도 앞자리가 5대로 내려왔다! 얼마 남지 않은 이번 달 말까지 58대로 가자! 한 58.5~6?정도?"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이어 김미려는 "하도 발에 대한 반응이 많아서 발도 좀 꾸며봤다. 제가 사실은 발가락에 난을 키워서 풀로 꾸몄다"며 "살이 많이 빠져 '말레피센트'처럼 되더라도 일단 빼겠다"라고 덧붙였다.

김미려는 영화 '말레피센트'에 출연했던 안젤리나 졸리에 본인 얼굴을 합성한 사진과 자신의 몸무게를 인증하기 위한 사진 등을 공개했다. 김미려가 다이어트에 대한 포부를 유쾌하게 전한 가운데, 목표 체중을 달성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인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김미려 인스타그램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