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정가은, 당당한 열혈 워킹맘 화보 "딸은 내가 열심히 살아야 하는 이유"

입력 2019.05.27. 14:37

정가은이 '열혈맘'으로서의 속내를 밝혔다.

'우먼센스' 6월호에는 지난해 이혼 후 홀로 딸을 키우는 '워킹맘' 정가은의 시크한 화보가 실렸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정가은은 "이혼했다고 해서 크게 달라진 건 없다. 다만 딸을 혼자서 키워야 한다는 심리적 부담감이 있다. 그래서 닥치는 대로 열심히 하려고 한다. 딸은 내가 열심히 살아야 하는 이유다"라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정가은 화보=우먼센스 제공
정가은 화보=우먼센스 제공

정가은이 '열혈맘'으로서의 속내를 밝혔다.

'우먼센스' 6월호에는 지난해 이혼 후 홀로 딸을 키우는 '워킹맘' 정가은의 시크한 화보가 실렸다.

최근 각종 예능 프로그램의 패널로 출연하며 입담을 과시하고 있는 정가은은 이번 화보에서 그동안 보여주지 못했던 깊이 있는 눈빛의 시크한 분위기를 선보였다.

촬영 관계자에 따르면 정가은은 촬영 틈틈이 딸 소이 양과 영상 통화를 하는 등 ‘열혈맘’의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정가은은 “이혼했다고 해서 크게 달라진 건 없다. 다만 딸을 혼자서 키워야 한다는 심리적 부담감이 있다. 그래서 닥치는 대로 열심히 하려고 한다. 딸은 내가 열심히 살아야 하는 이유다”라고 말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