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이지혜 "딸과의 외출은 마치 극기 훈련과도 같은 것"[★SHOT!]

강서정 입력 2019.05.19. 09:38

가수 이지혜가 딸과 함께 외출하는 것에 대한 고충을 털어놓았다.

이지혜는 지난 18일 자신의 SNS에 "딸과의 외출은 마치 극기 훈련과도 같은 것. 휴. 내가 웃는 게 웃는 게 아니야. 스파르타 삶. 휴일 없음. 폭식 예정. 육퇴"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서 이지혜는 딸을 사랑스럽게 바라보고 있지만 다른 사진에서는 딸을 품에 안고 달래고 있는 등 육아의 어려움을 보여주고 있다.

이지혜는 지난 해 12월 딸을 출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강서정 기자] 가수 이지혜가 딸과 함께 외출하는 것에 대한 고충을 털어놓았다. 

이지혜는 지난 18일 자신의 SNS에 “딸과의 외출은 마치 극기 훈련과도 같은 것. 휴. 내가 웃는 게 웃는 게 아니야. 스파르타 삶. 휴일 없음. 폭식 예정. 육퇴”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서 이지혜는 딸을 사랑스럽게 바라보고 있지만 다른 사진에서는 딸을 품에 안고 달래고 있는 등 육아의 어려움을 보여주고 있다. 

이지혜는 지난 해 12월 딸을 출산했다. 현재  MBC FM4U ‘오후의 발견, 이지혜입니다’을 진행하고 있다. /kangsj@osen.co.kr

[사진] 이지혜 SNS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