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라스' 이다지, 계약금만 100억? "사실 무근"

장재민 입력 2019.05.16. 06:15

스타강사 이다지가 100억 계약금 소문은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이다지는 류승수, 박선주, 박지우와 함께 지난 1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국진은 "요즘 학생들 사이에서 이다지 인기가 방탄소년단(BTS) 못지 않다고 하더라"고 물었고, 이다지는 "요즘에는 티켓팅으로 강의 좌석이 정해지는데, 몇 초 만에 앞자리부터 매진된다"고 답했다.

이다지는 100억 계약금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부인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라스' 이다지, 계약금만 100억? "사실 무근"
사진=방송 캡처

스타강사 이다지가 100억 계약금 소문은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이다지는 류승수, 박선주, 박지우와 함께 지난 1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국진은 “요즘 학생들 사이에서 이다지 인기가 방탄소년단(BTS) 못지 않다고 하더라”고 물었고, 이다지는 “요즘에는 티켓팅으로 강의 좌석이 정해지는데, 몇 초 만에 앞자리부터 매진된다”고 답했다. 

이어 “한 조사 업체에서 대입에 가장 도움이 된 선생님 1위를 차지했다”며 미소를 보였다.

이다지는 100억 계약금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부인했다. 그는 “그렇게 받으시는 분도 있다고 들었는데, 저는 선택 과목 국사다. 필수 과목인 국어 영어 수학 경우에는 중소기업 일 년 매출 버금가는 연봉을 받는다고 들었다. 스타 강사는 한 과목도 100억원대”라고 설명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