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작업실' 남태현, 장재인 아닌 고성민과 첫 데이트 "바다 보러 갈래?"

입력 2019.05.15. 23:55

'작업실' 가수 남태현이 고성민에게 첫 데이트를 신청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작업실'에서는 본격 사각관계에 돌입한 남태현, 장재인, 빅원, 고성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마음을 푼 고성민과 빅원이 다정한 분위기를 자아낼 즈음 남태현이 등장해 "기타 알려달라고 하지 않았냐. 지금 알려주겠다"며 고성민을 자신의 방으로 데려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작업실’ 남태현 장재인 고성민 빅원 사각관계 사진=tvN ‘작업실’ 캡처

‘작업실’ 가수 남태현이 고성민에게 첫 데이트를 신청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작업실’에서는 본격 사각관계에 돌입한 남태현, 장재인, 빅원, 고성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빅원은 동료들로부터 고성민이 자신에게 삐쳤다는 이야기를 듣고 난감해 했다.

결국 빅원은 고성민과 단 둘이 있을 때 “혹시 서운한 게 있으면 바로바로 말해라. 그래야 내가 풀어줄 수 있지 않냐”고 슬며시 마음을 드러냈다.

마음을 푼 고성민과 빅원이 다정한 분위기를 자아낼 즈음 남태현이 등장해 “기타 알려달라고 하지 않았냐. 지금 알려주겠다”며 고성민을 자신의 방으로 데려갔다.

이후 남태현은 고성민에게 “데이트 상대 정해졌냐. 안 정해졌으면 나랑 내일 인천 바다 보러 가지 않겠냐”고 첫 데이트를 신청, 고성민이 이를 받아들이며 두 사람의 데이트가 성사됐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김노을 기자 sunset@mkculture.com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