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배우 류승수 "신민아 매니저 출신..톱여배우에 매니저 제안받기도"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5.14. 19:15 수정 2019.05.14. 20:04

배우 류승수가 배우 신민아와의 과거 인연을 공개했다.

과거 신민아의 매니저로 활동했던 이력을 밝힌 바 있는 류승수는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톱여배우로부터 매니저를 제안받았던 사실을 털어놨다.

한편 류승수는 지난해 한 방송에서도 과거 매니저 일을 했던 사실을 공개한 바 있다.

당시 류승수는 "무명 때 방송 일을 하고 싶어서 처음에 신민아의 매니저를 했었다. 최성국의 매니저도 했다"며 "사실 난 배우보다 매니저가 더 맞는 것 같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MBC ‘라디오스타’ 제공
배우 류승수가 배우 신민아와의 과거 인연을 공개했다.

15일 밤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는 스승의 날을 맞아 류승수, 박선주, 이다지, 박지우 등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과거 신민아의 매니저로 활동했던 이력을 밝힌 바 있는 류승수는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톱여배우로부터 매니저를 제안받았던 사실을 털어놨다.

류승수는 매니저라는 직업이 자신에게 너무 잘 맞아 실제로도 고민했다는 후문.

아울러 류승수는 조인성과의 인연도 공개했다. 류승수는 매니저 활동 당시 광고 촬영장에서 만난 조인성을 보고 ‘저 친구 진짜 괜찮다’라고 생각해 이후 조인성을 소속사와 연결해주며 조인성을 배우의 길로 이끌었다고.

류승수의 매니저 시절 일화는 이날 밤 11시 MBC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류승수는 지난해 한 방송에서도 과거 매니저 일을 했던 사실을 공개한 바 있다.

당시 류승수는 “무명 때 방송 일을 하고 싶어서 처음에 신민아의 매니저를 했었다. 최성국의 매니저도 했다”며 “사실 난 배우보다 매니저가 더 맞는 것 같다”고 말했다.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lastleast@donga.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