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애들생각' 측 "이파니 가족 상처, 악의적 의도 無..사죄드린다" [공식입장]

연휘선 입력 2019.04.24. 19:54

'애들생각' 측이 가수 겸 모델 이파니 가족에게 사과했다.

케이블TV tvN 예능 프로그램 '애들생각' 측은 24일 OSEN에 "이파니 씨 가족의 출연 분량과 관련해 악의적으로 편집하려는 의도는 결코 없었지만 결과적으로 방송과 편집 과정에서 출연자 가족들에게 상처를 드린 점 진심으로 사죄드린다. 앞으로 더욱 유의하겠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23일 방송된 '애들생각'에서는 이파니가 남편인 뮤지컬 배우 서성민과 게스트로 출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 tvN '애들생각' 이파니 서성민 방송화면

[OSEN=연휘선 기자] '애들생각' 측이 가수 겸 모델 이파니 가족에게 사과했다. 

케이블TV tvN 예능 프로그램 '애들생각' 측은 24일 OSEN에 "이파니 씨 가족의 출연 분량과 관련해 악의적으로 편집하려는 의도는 결코 없었지만 결과적으로 방송과 편집 과정에서 출연자 가족들에게 상처를 드린 점 진심으로 사죄드린다. 앞으로 더욱 유의하겠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파니는 이날 오후 한 매체를 통해 앞서 출연한 '애들생각'이 자극적으로 연출됐다고 밝혔다. 촬영 당시 제작진이 이파니의 아들 형빈 군의 화를 자극하려는 연출을 요구해 세 차례나 촬영을 중단했고, 스튜디오 녹화까지 악의적인 편집이 이뤄져 항의했다는 것. 이파니의 남편이 법적 대응을 하려다가 사실만이라도 바로 알리는 쪽으로 마음을 추슬렀다고도 했다.

23일 방송된 '애들생각'에서는 이파니가 남편인 뮤지컬 배우 서성민과 게스트로 출연했다. 두 사람은 VCR을 통해 아들 형빈 군, 딸 이브 양과의 일상을 공개했다. 이 과정에서 이브 양이 오빠 형빈 군의 장난감을 망가트리는 등 형빈 군이 소외받는 상황이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이에 방송 직후 네티즌 일각에서 이파니의 SNS를 통해 문제를 제기하는 등 폭발적인 관심이 이어졌다.

'애들생각'은 관찰 카메라를 통해 부모와 자녀의 일상을 살펴보고 또래 10대들의 생각을 들어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 monamie@osen.co.kr

[사진] tvN 방송화면 캡처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