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포츠동아

씨제스 "박유천과 전속 계약해지·은퇴, 신뢰회복 불가" [공식입장 전문]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입력 2019. 04. 24. 11:09 수정 2019. 04. 24. 13:26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사진|뉴스1
씨제스 “박유천과 전속 계약해지·은퇴, 신뢰회복 불가”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JYJ 멤버 박유천의 체모에서 마약 성분(양성 반응)이 검출된 가운데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가 박유천과의 전속계약을 해지했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24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당사는 박유천의 결백 주장을 믿고 수사 상황을 지켜보던 중 어제 국과수 검사 결과가 양성 반응으로 나왔다는 것을 기사를 통해 알게 됐다. 우리 소속 아티스트인 박유천의 진술을 믿고 조사 결과를 기다렸지만 이와 같은 결과를 접한 지금 참담한 심경이다. 당사는 더는 박유천과 신뢰관계를 회복할 수 없다고 판단되어 전속 계약 해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박유천은 기자회견에서 말씀드린 대로 연예계를 은퇴할 것이며 향후 모든 일정을 전면 취소하고 재판부의 결정에 따를 것이다. 당사는 이번 사안의 심각성과 책임을 통감하며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관리와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다시 한번 불미스러운 일로 심려를 끼쳐 드린 점 머리 숙여 깊이 사과한다”고 전했다.

사진|뉴스1
앞서 수사당국에 따르면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19일 국과수(국립과학수사연구원)로부터 박유천의 체모에서 필로폰 성분이 일부 검출됐다는 통보를 받았다. 마약 반응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온 것이다.

경찰은 지난 16일 박유천의 경기도 하남 자택과 차량 등에 대해 압수수색을 하는 과정에서 박유천으로부터 체모를 채취해 국과수에 의뢰했다. 당시 박유천의 소변에 대한 간이검사 결과는 음성 반응이었다. 다만, 박유천의 체모에서는 마약 성분이 남아있었다.

특히 박유천은 경찰이 체모를 채취할 당시 체모 대부분을 제모한 상태였다. 때문에 경찰은 박유천의 머리카락 일부와 다리털을 확보에서 국과수에 의뢰했고, 이번에 검출된 필로폰 성분은 다리털에서 나왔다.

박유천은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돼 검찰에 송치된 전 약혼자(2017년 결혼을 약속했으나, 지난해 5월 공식적으로 결별) 황하나 씨와 마약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다른 마약 투약 혐의로 황하나 씨를 붙잡아 조사하는 과정에서 황하나 씨로부터 “박 씨와 올해 초 함께 마약을 투약했다”는 진술을 받았다.

이에 박유천은 본격적인 경찰 조사에 앞서 지난 10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었다. 자신의 마약을 하지 않았고 결백하다는 기자회견이다. 하지만 경찰 조사가 진행될수록 박유천 주장과 다른 수사 내용이 전해졌다. 경찰은 박유천과 함께 마약을 투약한 날짜와 관련한 황하나 씨 진술과 통신 수사 등을 통해 드러난 박유천의 당시 동선이 대부분 일치하고 두 사람이 결별했음에도 올해 초까지 서로의 자택에 드나든 장면이 담긴 CCTV 영상을 확보했다. 또한, 경찰은 올해 초 서울의 한 현금자동입출금기(ATM)에서 마약 판매상의 것으로 의심되는 계좌에 박유천이 수십만 원을 입금하는 과정과 입금 20∼30분 뒤 특정 장소에서 마약으로 추정되는 물건을 찾는 장면이 담긴 CCTV 영상도 찾았다.

사진|뉴스1

그런데도 박유천은 세 차례에 걸친 경찰 조사에서 “황하나의 부탁으로 누군가에게 돈을 입금했을 뿐 마약은 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국과수 마약반응검사 결과는 그의 주장을 전면으로 반박하고 있다. 결백하다던 박유천의 말과 달리 양성 반응이 나온면서 그의 혐의가 명확해진 것.

경찰은 박유천과 황하나 씨에 대한 대질 신문할 예정이었으나, 수집한 증거만으로도 혐의를 입증할 수 있다고 보고 이를 취소했다. 이어 검찰에 박유천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그리고 박유천의 마약 투약과 매수 혐의에 대한 경찰의 수사기록을 넘겨 받은 수원지방검찰청 역시 박유천에 대한 사전구속영장 청구했다.

박유천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는 26일 오후 2시30분 수원지방법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 다음은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는 박유천의 결백 주장을 믿고 수사 상황을 지켜보던 중 어제 국과수 검사 결과가 양성 반응으로 나왔다는 것을 기사를 통해 알게 되었습니다.

저희는 소속 아티스트인 박유천의 진술을 믿고 조사 결과를 기다렸지만 이와 같은 결과를 접한 지금 참담한 심경입니다. 당사는 더 이상은 박유천과 신뢰관계를 회복할 수 없다고 판단되어 전속 계약 해지를 결정하였습니다.

박유천은 기자회견에서 말씀드린 대로 연예계를 은퇴할 것이며 향후 모든 일정을 전면 취소하고 재판부의 결정에 따를 것입니다. 당사는 이번 사안의 심각성과 책임을 통감하며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관리와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불미스러운 일로 심려를 끼쳐 드린 점 머리 숙여 깊이 사과드립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