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머니S

보아, 스톡옵션 행사 SM 주식 7000주 획득 '평가차익 1억원 이상'

김유림 기자 입력 2019.04.23. 13:48 수정 2019.04.23. 17:06

가수 보아가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을 행사해 SM엔터테인먼트의 주식 7000주를 추가로 취득한 소식이 전해졌다.

SM엔터테인먼트는 권보아 이사(예명 보아)가 지난 4월 22일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을 행사해 SM엔터테인먼트의 주식 7000주를 추가 취득했다고 공시했다.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권 이사는 2014년 이사 선임 당시 이 회사의 주식 680주를 보유하고 있다고 신고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가수 보아가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을 행사해 SM엔터테인먼트의 주식 7000주를 추가로 취득한 소식이 전해졌다. 

image

SM엔터테인먼트는 권보아 이사(예명 보아)가 지난  4월 22일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을 행사해 SM엔터테인먼트의 주식 7000주를 추가 취득했다고 공시했다. 이에 따라 권 이사의 지분은 종전 0.01%에서 0.04%로 늘어났다.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스톡옵션 행사 가격은 2만 3251원이다. 이날 종가 4만1450원을 기준으로, 권 이사는 약 1억2700만원의 평가 차익을 얻은 셈이다.

앞서 권 이사는 2014년 비등기이사에 선임되면서 스톡옵션을 부여받았다.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권 이사는 2014년 이사 선임 당시 이 회사의 주식 680주를 보유하고 있다고 신고했다. 지난해 4월 스톡옵션 행사(행사가격 3만5587원)로 1만주를 취득한 뒤 같은 해 9월 9000천주, 11월 500주를 각각 처분했다.

사진. 보아 SNS

김유림 기자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