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노란리본' 공승연, 세월호 5주기 추모 "잊지 않겠습니다" [★해시태그]

김지현 입력 2019.04.16. 10:00

배우 공승연이 세월호 참사 5주기를 기렸다.

공승연은 16일 자신의 인스탁그램에 "세월호 5주기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16일 오후 3시 경기도 안산시 화랑 유원지에서 기억식이 열린다.

전국 곳곳에서 세월호 참사 5주기를 기억하는 각종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김지현 인턴기자] 배우 공승연이 세월호 참사 5주기를 기렸다.

공승연은 16일 자신의 인스탁그램에 "세월호 5주기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에는 세월호 참사를 의미하는 노란색 리본이 담겨 있다.

공승연은 유기견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등 사회 활동에 힘쓰고 있다.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16일 오후 3시 경기도 안산시 화랑 유원지에서 기억식이 열린다. 전국 곳곳에서 세월호 참사 5주기를 기억하는 각종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공승연 인스타그램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