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슈돌' 벤틀리 헤어롤 돌돌 말고 뽐낸 '치명적 귀여움'

유림 입력 2019.04.15. 09:33

'슈돌' 벤틀리가 헤어롤을 돌돌 말고 귀여움을 뽐냈다.

지난 14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방송인 샘 해밍턴과 두 아들 윌리엄, 벤틀리가 헤어스타일 변신을 위해 미용실을 방문했다.

벤틀리는 이날 생애 첫 미용실을 방문, 배냇머리 자르기에 도전했다.

형 윌리엄은 벤틀리에게 "아가 유 캔 두잇(You can do it)"이라며 응원하는 가 하면, 자신의 첫 미용실 방문기를 떠올리며 벤틀리를 달랬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유림 인턴기자]

'슈돌' 벤틀리가 헤어롤을 돌돌 말고 귀여움을 뽐냈다.

지난 14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방송인 샘 해밍턴과 두 아들 윌리엄, 벤틀리가 헤어스타일 변신을 위해 미용실을 방문했다.

벤틀리는 이날 생애 첫 미용실을 방문, 배냇머리 자르기에 도전했다. 벤틀리는 직접 헤어스타일을 고르며 자신의 스타일 변신에 적극 참여(?)했다.

벤틀리는 처음으로 앉아보는 미용실 의자에 긴장한 듯 거부의 몸짓을 보였다. 형 윌리엄은 벤틀리에게 "아가 유 캔 두잇(You can do it)"이라며 응원하는 가 하면, 자신의 첫 미용실 방문기를 떠올리며 벤틀리를 달랬다.

이어진 벤틀리가 헤어롤을 돌돌 만 모습이 공개되자 '세젤귀' 모습에 랜선 이모들이 심쿵했다.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엄마가 없는 48시간 동안 아빠와 아이들이 만들어가는 좌충우돌 성장 스토리를 담는다.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15분 방송.

mkpress@mkinternet.com

사진| KBS 방송화면 캡처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