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트와이스, 일본 교세라돔 공연 대성황 '발코니석까지 매진'

강효진 기자 입력 2019.03.21. 09:21 수정 2019.03.21. 09:23

트와이스가 일본 교세라 돔에서 돔투어의 화려한 시작을 알렸다.

트와이스는 20일 일본 오사카에서 열린 교세라돔 투어에서 첫 번째 돔 투어의 화려한 막을 올렸다.

또한 트와이스의 첫 돔투어 공연을 보고 싶어 하는 더 많은 팬들을 수용하기 위해 발코니석까지 오픈해 화제를 모았다.

지효는 "이번 투어는 트와이스의 첫 돔투어"라고 기뻐했고 쯔위는 "정말 공연장이 크다"고 감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일본 교세라돔에서 공연 중인 걸그룹 트와이스, 제공|JYP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트와이스가 일본 교세라 돔에서 돔투어의 화려한 시작을 알렸다.

트와이스는 20일 일본 오사카에서 열린 교세라돔 투어에서 첫 번째 돔 투어의 화려한 막을 올렸다.

특히 이번 돔투어는 K팝 걸그룹 최초이자 해외 아티스트 사상 데뷔 후 최단 기간 도쿄돔 입성 등으로 숱한 화제를 모았다. 당초 4회 공연 예정이었으나 팬들의 열띤 호응으로 교세라돔 1회 공연이 추가 됐고, 일반 티켓 예매 오픈서 개시 1분여만에 전회 매진을 기록하며 '아시아 원톱 걸그룹'의 명성을 증명했다.

교세라돔에는 이날 아침부터 트와이스의 굿즈를 구매하려는 팬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또한 트와이스의 첫 돔투어 공연을 보고 싶어 하는 더 많은 팬들을 수용하기 위해 발코니석까지 오픈해 화제를 모았다.

이날 트와이스는 한국 데뷔곡 '우아하게' 일본어 버전과, 또 일본 첫 싱글 '원 모어 타임(One More Time)'으로 공연의 막을 열었다.

이어 현지팬들의 큰 사랑을 받은 히트곡 퍼레이드로 트와이스와 관객이 하나가 되는 광경이 펼쳐졌다. 무대에서는 트와이스가, 객석에서는 관객이 함께 즐기는 공연으로 뜨거운 열기를 뿜었다.

지효는 "이번 투어는 트와이스의 첫 돔투어"라고 기뻐했고 쯔위는 "정말 공연장이 크다"고 감탄했다. 채영은 "트와이스의 꿈을 이룰 수 있게 해 준 원스 여러분께 정말 감사드린다"고 감격을 표했다.

▲ 일본 교세라돔에서 공연 중인 걸그룹 트와이스, 제공|JYP엔터테인먼트

다양한 볼거리와 트와이스의 꿈이 담긴 이번 돔투어는 21일 교세라 돔, 이달 29일과 30일 도쿄 돔, 4월 6일 나고야 돔까지 3개 도시, 5회 공연 일정으로 이어진다.

돔투어에 앞서 트와이스는 지난 6일 발매한 새 앨범 '#TWICE2'로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 7일 연속 1위 및 일본 데뷔 후 최초로 발매 첫 주 오리콘 20만 포인트를 넘어서는 자체 신기록으로 통산 3번째 위클리 앨범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빌보드 재팬에서도 3개 부문서 1위에 올랐고 라인 뮤직 위클리 음원차트서도 수록곡의 일본어버전 음원을 1위부터 5위까지 줄세우기를 하는 인기를 과시했다.

bestest@spotvnews.co.kr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