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캐릭터 소화력甲"..채수빈, '앙리할아버지와 나' 첫 공연 성료

고홍주 기자 입력 2019.03.18. 12:01 수정 2019.03.18. 14:23

배우 채수빈이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 첫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지난 16일(토), 채수빈이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열린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 첫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채수빈은 2013년 연극 무대로 데뷔,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다수의 작품 속에서 활발한 행보를 이어갔다.

한편, 채수빈이 출연하는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는 2019년 3월 15일 부터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공연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enews24 고홍주 기자]

캐릭터 소화력甲..채수빈, 앙리할아버지와 나 첫 공연 성료

배우 채수빈이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 첫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지난 16일(토), 채수빈이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열린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 첫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에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공연을 마친 후 대기실에서 촬영한 채수빈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채수빈은 ‘앙리할아버지와 나’ 포스터를 배경으로 사랑스러운 미소를 보이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이어지는 사진에서 그는 함께 무대에 서는 배우 이순재와 팔짱을 끼고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어 훈훈함을 안긴다.

이날 채수빈은 상큼하고 발랄한 대학생 콘스탄스 역으로 극을 유쾌하게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그는 콘스탄스 그 자체가 되어 캐릭터를 더욱 매력적으로 그려냈고, 특히 상대 배우들과도 완벽한 호흡을 보이며 관객들에게 따뜻한 감동과 웃음을 선사했다.

채수빈은 2013년 연극 무대로 데뷔,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다수의 작품 속에서 활발한 행보를 이어갔다. 이에 2019년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로 연극 무대 컴백 소식을 전해 관객들의 반가움이 더하며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는 까칠한 성격의 고집불통 앙리할아버지와 꿈을 찾아 방황하는 대학생 콘스탄스가 서로의 인생에서 특별한 존재가 되어가는 과정을 유쾌하게 그린 작품이다. 우리가 일상에서 마주하게 되는 상처와 두려움, 불안 그리고 기쁨을 현실적으로 담아냈으며, 세대 간의 갈등과 소통을 통한 인물들의 성장 이야기이다.

한편, 채수빈이 출연하는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는 2019년 3월 15일 부터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 킹콩 by 스타쉽

고홍주 기자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