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양미라♥정신욱, 결혼 5개월차 케미 돋는 '럽스타그램'

민경아 온라인기자 kyu@kyunghyang.com 입력 2019.03.06. 09:12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양미라 인스타그램

방송인 양미라와 정신욱 부부의 ‘럽스타그램’이 눈길을 끌었다.

양미라와 정신욱은 지난 2018년 10월 17일 4년 연애를 끝으로 많은 이들의 축복 속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양미라는 결혼식을 올리며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렇게 우리 두 사람 부부가 됐습니다. 예쁘게 잘사는 모습으로 보답할께요! 감사합니다”라고 인사를 전했다.

4년 동안의 연애를 끝낸 신혼부부의 모습은 어떨까. 그들의 사진엔 풋풋함과 함께 익숙함이 묻어났다.

먼 여행을 떠나면서 서로의 끼니를 챙기는 것은 물론 집안 구석구석에 신혼의 흔적을 남겼다.

양미라 인스타그램
양미라 인스타그램

또 양미라와 정신욱은 결혼 후 맞이한 첫 크리스마스에 사람들이 북적거리는 명동을 방문하기도 했다. 양미라는 “부끄럼쟁이 남편 덕분에 사람들 없는 부스안에서 급하게 기념사진ㅋㅋㅋ 여기 명동이다”라며 알콩달콩한 신혼 분위기를 만끽했다.

양미라 인스타그램

한편, 5일 방송된 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는 양미라와 정신욱의 신혼 일상이 공개됐다.

두 사람은 만둣국 하나에도 케미를 뽐냈다. 정신욱이 “만두를 너무 빨리 넣은 것 같다”고 간섭하자, 양미라는 “내가 간섭하지 말랬잖아. 내 영역이다”라고 말하는 등 리얼한 모습을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

민경아 온라인기자 kyu@kyunghyang.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