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슬플 때 사랑한다' 박한별, 첫방 앞두고 대본 인증샷 '단아+수수'

강서정 입력 2019.02.22. 10:03

배우 박한별의 깜짝 인증샷이 화제다.

박한별이 역대급 열연을 펼칠 '윤마리'는 모두의 부러움을 사는 신데렐라 같은 인물이지만 잘못된 방식으로 사랑을 표현하는 남편 인욱(류수영)을 벗어나 자기 자신의 행복을 위해 세상과 맞서는 강인한 캐릭터다.

그런 가운데, 박한별은 '슬플 때 사랑한다' 제작발표회를 앞두고 대본 인증샷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강서정 기자] 배우 박한별의 깜짝 인증샷이 화제다.

오는 23일 첫 방송을 앞둔 MBC ‘슬플 때 사랑한다’(극본 송정림, 연출 최이섭)는 사랑은 흔하나 진짜 사랑은 힘든 시대에 진정한 사랑을 찾아가는 남녀의 격정 멜로 드라마다. 박한별은 극 중 ‘윤마리’ 역으로 약 2년 만에 안방 극장 컴백 소식을 전한 것.

박한별이 역대급 열연을 펼칠 ‘윤마리’는 모두의 부러움을 사는 신데렐라 같은 인물이지만 잘못된 방식으로 사랑을 표현하는 남편 인욱(류수영)을 벗어나 자기 자신의 행복을 위해 세상과 맞서는 강인한 캐릭터다.

그런 가운데, 박한별은 ‘슬플 때 사랑한다’ 제작발표회를 앞두고 대본 인증샷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눈에 띄는 특유의 수수한 외모와 단아하면서 심플한 드레스에 포인트 액세서리를 매치 시켜 완벽 스타일링을 선보인 것은 물론 대본 인증을 통해 첫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시켰다.

이처럼 새로운 인생 캐릭터 갱신을 예고한 박한별은 ‘윤마리’에 대해 “극 중에서 두 인물을 표현하게 됐다. 시청자 분들이 보셨을 때 두 캐릭터가 전혀 다르게 보여져야 하기 때문에 외적인 부분을 중심으로 신경을 쓴 것 같다”고 덧붙여 그가 연기할 ‘윤마리’를 향한 기대 또한 높아지는 상황. /kangsj@osen.co.kr

[사진]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 제공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