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정희' 박한별, 육아가 힘들지 않다는 새댁의 믿을 수 없는 몸매

김채현 입력 2019.02.21. 13:41 수정 2019.02.21. 17:31

박한별이 출산 후 라디오에 출연했다.

21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는 MBC 새 주말특별기획 '슬플 때 사랑한다' 배우 지현우, 박한별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출산 후 박한별은 "촬영은 1년 만에 했다. 햇수로 따지면 2년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최근 박한별은 자신의 SNS에 "오랜만에 #광고 촬영 오랜만에 예쁜 #메이크업"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사진 두 장을 올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신문 En]

박한별

박한별이 출산 후 라디오에 출연했다.

21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는 MBC 새 주말특별기획 ‘슬플 때 사랑한다’ 배우 지현우, 박한별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출산 후 박한별은 “촬영은 1년 만에 했다. 햇수로 따지면 2년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육아에 대해서는 “영혼이 털릴 정도로 심신이 그렇게 힘들지 않다. 살짝 육체가 힘든 정도”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이가 한번 자면 잘 깨지 않는다. 주변 사람들이 말하기를 제 아이가 힘들게 하지 않아서 덜 힘든 거라고 하더라”며 전했다. 이에 김신영은 “순둥이 낳으셨네”라며 감탄했다.

한편 최근 박한별은 자신의 SNS에 “오랜만에 #광고 촬영 오랜만에 예쁜 #메이크업”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사진 두 장을 올렸다. 사진에서 박한별은 거울에 비친 모습을 카메라에 담고 있다. 특히 출산 후에도 이전과 다르지 않은 몸매를 유지해 눈길을 끈다.

박한별은 지난 2017년 11월 동갑내기 금융계 종사자와 결혼했다. 당시 임신 4개월째라고 직접 알려 화제를 모으기도. 지난해 4월 아들을 낳은 뒤 꾸준한 몸매 관리 중이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