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이데일리

다이나믹듀오X지코, 3.1운동 100주년 전야제 '100년의 봄' 출연확정

정시내 입력 2019. 02. 15. 10:02

기사 도구 모음

다이나믹듀오와 지코가 3.1운동 100주년 전야제 '100년의 봄'에 출연한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KBS가 함께 하는 3.1운동 100주년 전야제 '100년의 봄'(CP 김호상)이 오는 28일 대한민국 독립기념관(천안시 소재)에서 개최된다.

한편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KBS가 함께 하는 3.1운동 100주년 전야제 '100년의 봄'은 28일 대한민국 독립기념관(천안시 소재)에서 열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다이나믹듀오, 지코 3.1운동 100주년 전야제 ‘100년의 봄’ 출연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다이나믹듀오와 지코가 3.1운동 100주년 전야제 ‘100년의 봄’에 출연한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KBS가 함께 하는 3.1운동 100주년 전야제 ‘100년의 봄’(CP 김호상)이 오는 28일 대한민국 독립기념관(천안시 소재)에서 개최된다. 2019년은 대한민국의 뿌리가 된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 되는 뜻 깊은 해인 만큼, 전국민이 함께 하는 특별한 문화축제가 기대된다.

앞서 배우 김유정, 가수 겸 배우 진영이 ‘100년의 봄’를 이끌어 갈 MC로 합류해 큰 관심을 모았다. 이런 가운데 2월 15일 3.1운동 100주년 전야제 ‘100년의 봄’을 화려하게 장식할 첫 번째 아티스트 라인업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 시대 젊은이들의 아이콘 다이나믹듀오, 지코다.

두 아티스트의 공통 특징은 시대를 대변하고, 청년 세대 문화를 이끄는 아이콘이라는 점이다. 이는 지난 100년을 돌아보고, 앞으로의 100년을 준비한다는 ‘100년의 봄’ 메시지와 부합한다. 두 아티스트는 ‘100년의 봄’에서 향후 100년을 이끌 청춘들에게 보내는 응원의 무대를 펼칠 전망이다.

김유정, 진영 2MC에 이어 다이나믹듀오, 지코가 3.1운동 100주년 전야제 ‘100년의 봄’을 장식할 첫 번째 아티스트로 공개됐다. 이후 또 어떤 아티스트들이 ‘100년의 봄’을 화려하게 만들어줄지, 어떤 무대로 전국민의 화합을 이끌어낼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KBS가 함께 하는 3.1운동 100주년 전야제 ‘100년의 봄’은 28일 대한민국 독립기념관(천안시 소재)에서 열린다.

정시내 (jssin@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