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박주호 아들 건후 부상..'슈돌' 측 "출연 여부 미정" [종합]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입력 2019.02.12. 16:55

축구선수 박주호의 아들 건후의 부상 소식이 전해졌다.

박주호의 아내는 지난 8일 자신의 SNS를 통해 "아시엘(건후)이 지난 주 파리에서 서울로 가는 비행기를 기다리던 중 작은 사고를 당해 공항 응급실을 찾았다. 한국에서도 검사를 받았고, 다행히 작은 상처는 금방 나을 것으로 보인다"고 건후의 부상 소식을 전했다.

아시엘(건후)이 지난 주 파리에서 서울로 가는 비행기를 기다리던 중 작은 사고를 당해 공항 응급실을 찾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종합] 박주호 아들 건후 부상…‘슈돌’ 측 “출연 여부 미정”

축구선수 박주호의 아들 건후의 부상 소식이 전해졌다.

박주호의 아내는 지난 8일 자신의 SNS를 통해 “아시엘(건후)이 지난 주 파리에서 서울로 가는 비행기를 기다리던 중 작은 사고를 당해 공항 응급실을 찾았다. 한국에서도 검사를 받았고, 다행히 작은 상처는 금방 나을 것으로 보인다”고 건후의 부상 소식을 전했다.

그는 “마치 이 상황이 큰 문제로 보일 수도 있지만 그런 것은 아니다. 그저 회복에 집중시키려 하는 것이다”라며 “이 글은 앞으로 (‘슈퍼맨이 돌아왔다’) 에피소드에 건후가 나오지 않는 걸 궁금해 할 사람들을 위해 남기는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측은 12일 오후 동아닷컴에 “건후가 촬영 도중 부상을 당한 것은 아니다. 현재 상태를 파악하고 있는 중. 제작진은 추후 상황을 보고 (출연여부를) 판단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하 박주호 아내 안나 SNS 글 전문>

아시엘(건후)이 지난 주 파리에서 서울로 가는 비행기를 기다리던 중 작은 사고를 당해 공항 응급실을 찾았다. 한국에서도 검사를 받았고, 다행히 작은 상처는 금방 나을 것으로 보인다.

아시엘이 그 사고와 더불어 한국의 달라진 시차에 적응하기 위해 당분간 모든 활동을 중단시키려고 한다. 마치 이 상황이 큰 문제로 보일 수도 있지만 그런 것은 아니다. 그저 회복에 집중시키려 하는 것이다.

아시엘은 여전히 활발하고 잘 지낸다. 이 글은 앞으로 (‘슈퍼맨이 돌아왔다’) 에피소드에 건후가 나오지 않는 걸 궁금해 할 사람들을 위해 남기는 것이다. 이후 변동사항이 있다면 업데이트 하겠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