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광희 '오후의발견' 깜짝출연 "시청자 잔소리 덕 4kg 찌웠다"

뉴스엔 입력 2019.02.12. 16:30

그룹 제국의 아이들 출신 광희가 '오후의 발견 이지혜입니다'에 깜짝 출연했다.

광희는 2월 12일 방송된 MBC FM4U '오후의 발견 이지혜입니다'에 깜짝 출연해 근황을 알렸다.

DJ 이지혜는 "광희 씨 얼굴 진짜 좋아졌다. 살이 1~2kg 정도 찐 것 같다"고 말을 꺼냈다.

광희는 전역 직후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현재 50kg이다"고 몸무게를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지연주 기자]

그룹 제국의 아이들 출신 광희가 '오후의 발견 이지혜입니다'에 깜짝 출연했다.

광희는 2월 12일 방송된 MBC FM4U '오후의 발견 이지혜입니다'에 깜짝 출연해 근황을 알렸다.

DJ 이지혜는 "광희 씨 얼굴 진짜 좋아졌다. 살이 1~2kg 정도 찐 것 같다"고 말을 꺼냈다. 광희는 "맞다. 살을 찌웠다. 시청자분들이 '왜 이렇게 살이 많이 빠졌냐. 좀 찌워라'라고 잔소리하시더라. 그래서 4kg 정도 찌웠다"고 밝혔다.

광희는 최근 영국 여행을 다녀왔다고 말했다. 이지혜는 "영국 여행 사진 너무 멋지게 나왔더라. 누가 찍어줬는가?"라고 물었다. 광희는 "매니저가 찍어줬다. 사진을 잘 찍어주더라. 그런데 사진을 너무 많이 인스타그램에 올리는 바람에 팔로워가 많이 줄었다"고 토로해 방송에 웃음을 더했다.

지난해 12월 전역한 광희는 살이 급격히 빠진 모습으로 많은 이를 놀라게 했다. 광희는 전역 직후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현재 50kg이다"고 몸무게를 밝혔다. (사진=MBC FM4U '오후의 발견 이지혜입니다' 캡처)

뉴스엔 지연주 play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로 보는 연예